이전
다음

입력 2018-07-12 09:38:48, 수정 2018-07-12 10:24:08

[TV핫스팟] '포토피플2', 냉정한 잠자리 쟁탈전 "몰래카메라지?"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배우 이태환의 합류로 포토 크루들이 완전체가 됐다.

    지난 9일과 11일 오후 네이버TV와 V LIVE를 통해 ‘포토피플 인 도쿄’(이하 ‘포토피플2’) 5화가 공개됐다.

    이날 도쿄타워 야경 찍기 미션을 선보인 김재중과 조세호, 남우현, 임영민, 유선호는 내리는 비, 20초의 시간 등 악조건에서도 무사히 촬영을 마쳤다. 특히 짝꿍이 된 조세호와 유선호는 서로를 살뜰히 챙기며 ‘호호브라더스’로 엄마 미소를 짓게 했고, 남우현과 임영민은 넘치는 열정으로 앞으로를 더욱 기대하게 만들었다.

    그 시각, 이태환은 포토 크루들이 기다리고 있는 숙소로 향했다. 5인의 포토 크루는 이태환을 위해 특별한 환영식도 준비했다. 일명 ‘긴자의 습격’으로 모두가 ‘하라주쿠’를 외칠 때 오직 남우현 만이 ‘긴자’를 외치며 본의 아니게 조세호와 갈등을 유발했고, 이를 알 리 없는 이태환은 동공 지진으로 당황함을 내비쳤다.

    조세호와 남우현의 연기 열정 덕에 상황은 극에 다다랐고 급기야 촬영까지 중단됐다. 그러나 팔찌를 팔러 긴자에 간다는 남우현과 애드리브를 맘껏 선보인 조세호 덕에 들통 날 위기에 처했고, 이태환은 아는 듯 모르는 듯 포토 크루들이 준비한 선물을 받아 6인방 완전체 케미를 뽐냈다.

    큰 방을 홀로 차지하기 위한 포토 크루들의 소리 없는 눈치싸움도 시작됐다. 서로를 따뜻하게 배려하던 포토 크루들은 한 치의 양보도 없는 승부의 세계를 펼쳤고, 결국 소파에 당첨된 김재중은 “몰래카메라지? 진짜 버라이어티하다”며 각본 없는 반전드라마로 웃음도 안겼다.

    그 후 포토 크루들의 메인 미션이 공개됐다. 패션 잡지 ‘레옹’에 실리기 위한 촬영이 예고된 것. 포토 크루들은 부담이 된다며 긴장감을 표현했지만, ‘위시리스트’로 미션과 수행이 이뤄지는 만큼 각자의 아이디어로 이루어진 미션 속 설렘을 드러냈다.

    특히 베일에 쌓여있던 멘토부터 포토그래퍼로 거듭날 6인방까지 공개될 ‘포토피플2’ 다음 화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포토피플 인 도쿄’ 영상 캡처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