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단독] 플레디스 측 “세븐틴 민규 학폭? 명백한 허위사실…졸업앨범부터 아예 달라”(공식)

입력 : 2021-02-22 12:01:19 수정 : 2021-02-22 18:21:33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K-팝 대세로 떠오른 세븐틴 멤버 민규의 학폭 논란에 대해 소속사 측에서 ‘사실무근’이라고 선을 그었다.

 

22일 소속사 플레디스 측 관계자는 비즈앤스포츠월드 전화통화를 통해 “본인 확인 결과 해당 주장은 사실무근이고 명백한 허위사실이다”라고 공식입장을 전했다.

 

이어 “디테일하게 사실 관계를 확인하느라 시간이 걸렸다. 글쓴이가 인증이라며 올린 졸업앨범이 있는데 민규의 졸업사진과 아예 다르다”라며 “‘연습생 생활을 중3 때부터 했다’라는 글 내용과 달리 민규는 중2때부터 이미 연습생 생활을 하고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소속사 관계자는 “글쓴이의 글이 삭제가 됐으니… 어떠한 의도로 이런 주장을 하는지 이해가 되지 않는다”라며 안타까움과 답답함을 나타냈다.

 

앞서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일진출신 남자 아이돌 세XX 멤버 김X규를 폭로합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자신을 민규와 초·중학교 동창이라고 설명한 글쓴이 A씨는 “민규는 초등학생 때부터 일진 무리 중 한명이었다”며 중학교 1학년 때 민규에게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와 함께 A씨는 졸업앨범, 민규의 과거 페이스북 뉴스피드를 캡처해 증거로 제시했으나 이 같은 의혹이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화제가 되자, 해당 글은 현재 삭제된 상태다.

 

cccjjjaaa@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아이유, 물오른 美친 미모
  • 아이유, 물오른 美친 미모
  • 선미… 섹시 카리스마 발산
  • 봄 만난 수지…화사함이 한도 초과
  • 블랙핑크 제니, 섹시美 발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