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우다사3’ 지주연, ‘이혼경험’ 고백…현우 “지난일이니까”

입력 : 2020-09-17 10:06:47 수정 : 2020-09-17 10:16:18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정은희 온라인 뉴스 기자] 배우 지주연이 이혼 경험과 그로 인한 상처를 고백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이하 ‘우다사3’)에서 배우 현우와 커플 이뤄 한밤 중 테라스 데이트를 즐겼다.

 

이날 저녁식사 이후 현우는 지주연의 어머니와 대화를 나눴다. 지주연 어머니는 “주연이가 상처가 있다. 싫어할 수도 있을 것 같고, 현우씨나 현우씨 부모님도 ‘왜 그런 애랑 (커플 프로그램을) 하냐’고 생각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운을 뗐다.

 

지주연 어머니는 “이혼한 지 2년이 지났는데 (딸은) 아무도 안 만났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그러면서 “딸 이야기만 하면 나도 모르게 눈물이 나온다”고 털어놨다. 이에 현우는 “너무 걱정하지 않으셔도 된다, 하나가 부족해서 둘이지 않으냐. 제가 잘하겠다”고 답했다.

 

이후 지주연과 현우가 나란히 테라스에서 대화하던 중 다시 이혼 문제가 거론됐다. 지주연은 “나와 가족 모두가 아팠던 시절이 있어서, 누군가를 다시 만난다는 게 부담스러웠다. 상대방에게 해가 되진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며 “나의 상처가 신경 쓰이지 않느냐”고 물었다.

 

현우는 “어제의 기분 때문에 오늘을 망칠 순 없잖아. 어찌 됐건 지난 일은 지난 일이니까”라고 대답하자 지주연은 감동한 표정을 지어 보였다.

 

사진=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 캡처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좀비탐정' 임세주, 핑크 원피스 입고 하~트
  • '좀비탐정' 임세주, 핑크 원피스 입고 하~트
  • 배우 박주현, '좀비탐정' 제작발표회 눈부신 미모
  • 배우 한보름, 청순미 뿜뿜
  • 안젤리나 다닐로바, 우아한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