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컴백 D-2’ 빅톤, ‘Mayday’로 6월 가요 대전 합류

입력 : 2020-06-01 11:33:28 수정 : 2020-06-01 17:57:28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그룹 빅톤(VICTON)이 웅장한 스케일의 뮤직비디오를 예고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측은 1일 0시 공식 SNS 및 팬카페를 통해 두 번째 싱글앨범 'Mayday(메이데이)'의 첫 뮤직비디오 티저 스토리텔링 버전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티저 영상에는 폐허가 된 공간을 배경으로 "사랑, 서로에게 빠진 그 찰나의 순간, 그러나 그 순간일 뿐"이라고 운을 뗀 의문의 내레이션이 흘러나오며 빅톤 멤버 7인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티저는 멤버들의 표정 연기, 완벽한 비주얼이 다양한 카메라 워크와 촬영 기법과 어우러지며 남다른 스케일의 웅장함과 비장한 분위기를 자랑했다. 마치 한편의 영화를 연상시킬 만큼의 강렬함을 선사한 영상은 아직 공개되지 않은 신곡 'Mayday'의 퍼포먼스에 대한 기대를 한층 더 끌어올렸다.

 

더불어 영상 속 추락하는 한승우의 모습과 내레이션에 등장하는 단어들은 '오월애(俉月哀)', '그리운 밤', 'Howling(하울링)' 등 지난 빅톤의 곡들과 연결되는 서사를 암시하며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더욱 자극했다.

 

신곡 'Mayday'는 퓨처사운드 기반의 얼터너티브 R&B 장르 댄스 곡으로, '5월의 어느 날' 또는 '위기 상황 속 구조 신호'라는 뜻의 앨범명처럼 '끝이 보이는 위험한 사랑의 굴레에서 구해달라'는 의미를 'Mayday'로 표현했으며, 한편으로 행복한 사랑의 순간에서 벗어나고 싶지 않은 마음을 가사에 담아냈다.

 

빅톤은 사랑의 아픔을 아련한 감성으로 표현해 큰 사랑을 받았던 첫 싱글 '오월애'에 이어 두 번째 싱글앨범 'Mayday'로 한층 짙어진 빅톤만의 '감성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2일 신곡 'Mayday'을 발표하는 빅톤은 지난 3월 성공적인 'Howling' 활동 이후 3개월 만에 초고속 컴백에 돌입해 팬들과 특별한 시간을 보내며 뜨거운 성원에 화답할 예정이다. 지난해 데뷔 3년 만에 숨은 잠재력을 입증하며 빠른 성장세를 이룬 그룹 빅톤이 6월 가요 대전에 합류하며 어떤 활약을 펼칠지 이목이 집중된다.  

 

jgy9322@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다소곳한 이유리
  • 다소곳한 이유리
  • 박신혜,'살아있다, 즐겁게 촬영했어요'
  • 깜찍한 배우 천이슬
  • 예쁜나라 권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