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10-14 21:47:56, 수정 2019-10-14 23:16:29

    벤투호, 북한 기자 5명과 기자회견 후 공식 훈련까지 진행

    •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파울로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남자축구대표팀이 기자회견과 공식훈련을 진행했다.

       

      벤투호는 15일 오후 5시 30분 북한 평양의 김일성경기장에서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3차전을 치른다. 지난 1, 2차전에서 모두 승리를 거둔 두 팀이 조 1위 자리를 놓고 치열한 경기를 벌인다.

       

      벤투호는 평양에 무사히 도착했다. 14일 오후 중국 베이징을 거쳐 평양순앙공항에 도착했다. 도착과 동시에 곧바로 김일성경기장으로 이동, 공식기자회견과 훈련을 소화했다. 우려됐던 인조잔디에 빠르게 적응하기 위한 움직임으로 해석할 수 있다.

       

      대한축구협회 측은 “오후 7시 30분경 경기장 도착 후 벤투 감독과 이용이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북한현지 기자 5명이 참석했다”며 기자회견장 소식을 전한 뒤 “오후 8시부터 9시까지 공식훈련을 진행했다. 이후 오후 9시 30분 기준으로 고려호텔로 이동 중이다. 이동후 MCM을 진행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대한축구협회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