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8-12 08:58:38, 수정 2019-08-12 08:58:37

    “건강·우정이 핵심 가치”…도린 티보즈 FINA마스터즈위원장의 수영 예찬론

    • [스포츠월드=전영민 기자] “지구촌의 많은 수영 동호인들이 만나 건강을 챙기고 함께 어울리며 우정을 나누는 것이야말로 마스터즈대회가 지향하는 핵심 가치입니다.”

       

       도린 티보즈 국제수영연맹(FINA) 마스터즈위원장은 마스터즈대회가 추구하는 가치로 ‘건강’과 ‘우정’을 꼽았다. 그는 “수영은 남녀노소를 뛰어넘어 전 연령대에서 함께 즐길 수 있는 운동으로 물속에서 무게를 느끼지 않고 부상의 염려가 전혀 없으며 유연함을 기를 수 있는 운동이다”며 수영 예찬론을 펼쳤다.

       

       도린 티보즈 위원장은 “비용을 스스로 부담해야 해 마스터즈대회에 참가하지 못한 동호인들이 있다”면서 “저개발 국가들을 포함해 모든 나라에서 골고루 참여해 진정한 지구촌 클럽회원들의 축제가 될 수 있도록 힘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마스터즈위원회와 국제수영연맹은 수영 보급 및 활동이 부진한 국가를 대상으로 매년 두 차례씩 방문 프로그램을 통해 지원하고 있다.

       

       특히 “이번 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대회는 이런 활동에 힘입어 튀니지 등 아프리카 7개 국가를 추가로 만날 수 있어 의미가 있었다”면서 “앞으로 참가국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믿는다”고 자신했다.

       

       도린 티보즈 위원장은 이번 2019 광주마스터즈수영대회를 매우 높게 평가했다. 그는 “선수권대회 시설을 그대로 활용해서 클럽회원들이 무척 좋은 환경에서 경기를 할 수 있었다”면서 “운영 또한 전혀 나무랄데 없이 잘 되고 있고 남은 기간에도 잘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밝혔다. 이어 “아직 여러 곳을 둘러보지는 못했지만 광주는 깨끗한 도시, 좋은 도시, 친절한 도시라는 인상을 받았다”며 “시간이 나면 사찰 등 광주 곳곳을 더 보고싶다”고 말했다.

       

       향후 계획과 관련해서도 도린 티보즈 위원장은 “위원회는 끊임없이 효율적인 운영시스템을 고민하고 찾을 것이며, 아울러 개발 프로그램 등을 통해 마스터즈대회 참가자 확대에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ymin@sportsworldi.com 사진=대회 조직위원회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