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6-27 19:23:39, 수정 2019-06-27 19:23:41

    ‘팔색조 매력’ 신예은, 광고계 러브콜 봇물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배우 신예은을 향한 광고계의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다.

       

      신예은은 지난해 10~20대 사이에서 신드롬을 일으킨 웹드라마 '에이틴(A-TEEN)'으로 데뷔한 신예 배우. 데뷔와 동시에 10개가 넘는 브랜드의 뮤즈로 발탁되는 등 순식간에 광고계 핫스타로 떠올랐다.

       

      이후 tvN 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의 주인공으로 파격 캐스팅 돼 단숨에 안방극장까지 점령한 신예은은 이 작품에서 안정된 연기와 감탄을 불러일으키는 비주얼을 뽐내며 큰 사랑을 받았다. 작품 종영 후에도 그를 향한 관심은 뜨겁다. 

       

      최근에는 치킨 프랜차이즈 '또래오래'와 신규 런칭 주얼리 브랜드 '일리앤(12&)'의 모델로 발탁돼 인기와 영향력을 과시 중이다. 일리앤 관계자는 "신예은은 사랑스러움부터 상큼발랄, 시크함까지 팔색조 매력을 가진 배우다. 일리앤의 콘셉트를 보여주기 충분하다고 생각했다"라며 모델 선정의 이유를 밝혔다.

       

      이 밖에도 화장품, 통신사, 향수, 캐주얼 패션, 온라인 게임, 카메라 애플리케이션 등 다양한 분야의 얼굴로 나서며 '광고주 원픽'다운 행보를 펼치고 있다. 데뷔 후 그가 섭렵한 광고만 무려 15개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신예은은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