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6-25 11:30:43, 수정 2019-06-25 11:30:44

    대한축구협회, AFC 그라스루트 인증제 골드 레벨 지위 획득

    •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대한축구협회(KFA)가 아시아축구연맹(AFC)으로부터 그라스루트 차터 골드 레벨 멤버십을 획득했다. 

       

      KFA가 25일 보도자료를 통해 관련 소식을 전했다.

       

      AFC 그라스루트 차터는 AFC가 회원국의 생활 축구 비전과 프로그램, 전담 조직, 재정 및 제도적 지원, 인프라, 정부 지원 등을 서류와 실사를 통해 종합적으로 평가해 골드-실버-브론즈 레벨 멤버십을 부여하는 제도다. 

       

      한국은 1차 서류 심사를 마친 데 이어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3일까지 나흘간 AFC로부터 현장 실사를 받았다. 농산어촌 축구교실, 여학생 축구교실 및 i리그, K5,6,7리그 등 대한축구협회가 운영하는 프로그램을 두루 둘러본 AFC는 지난 18일 골드 레벨 멤버십 승인 결정을 알려왔다. 아시아에서 골드 레벨 획득은 일본과 호주에 이어 한국이 세 번째다.  

       

      초키 니마, 안데르스 키리스타드 두 AFC 그라스루트 패널은 “한국의 생활 축구 전담 조직의 구조와 운영 수준, 비전 및 중장기 계획, 예산, 정부 지원, 인프라 등 여러 평가 부분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평가했다. 김효중 KFA 생활축구본부 국장은 “그동안 생활축구본부가 진행해 온 사업들의 방향성을 점검하는 계기가 됐다.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어 기쁘고 더 많은 사람이 쉽고 안전하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축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골드 레벨 멤버십을 획득한 한국은 향후 AFC로부터 차별화된 생활 축구 관련 지원은 물론 국제 행사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받게 된다. 골드 레벨은 3년간 유지되며 그 후 재평가를 받는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대한축구협회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