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1-17 11:03:24, 수정 2019-01-17 11:30:30

    [톡★스타] ‘초면에 사랑합니다’ 무진성 “입체적 감정선 인물…도전해보고 싶었다”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배우 무진성이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출연 소감을 밝혔다.

       

      오는 5월 첫방송되는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무진성은 도민익의 절친 이자, 실력 하나로 T&T 모바일 미디어 2팀 본부장 자리까지 오른 재원 ‘기대주’ 역을 맡았다. 특히 외모는 물론이고 젠틀한 성격까지 갖춘 능력甲 매력캐로서 여심 공략에 나설 전망이다.

       

      무진성은 “예전부터 이광영 감독님, 김아정 작가님의 작품을 너무 좋아했다. 언젠간 꼭 같이 하고 싶었다”면서 출연 소감을 전했으며 “남녀의 사랑이라는 감정선을 좀 더 재미있고 세련된 로맨스로 표현될 수 있는 작품이라서 끌렸다”라며 작품의 매력을 언급해 기대를 높였다.

       

      불어 무진성은 “기대주라는 인물은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게 되면서 수많은 입체적인 감정선을 보여줄 수 있는 부분이 있다. 배우로서 꼭 도전해보고 싶었다”라며 캐릭터에 끌릴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꼽았다.

       

      그런가 하면 “저희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인간의 내면에 있는 많은 감정과 모습들을 다양한 사건들로 잘 표현해 내는 드라마라고 생각한다. 저와 베로니카 박(김재경)의 색다른 로맨스 많이 기대해 주시면 좋을 것 같다. 또한 도민익(김영광)과 우정도 관전 포인트다. 꼭 봐주시길 바란다”라고 전하며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앞서 무진성은 웹드라마 ‘사당보다 먼 의정부보다 가까운 시즌 3‘를 통해 현실 연애를 리얼하게 그려내며 ‘국민 썸남’이라는 수식어를 얻은 바 있다. 뿐만 아니라 그동안 ‘아름다운 당신’, ‘밤을 걷는 선비’, ‘제왕의 딸, 수백향’, ‘투윅스’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은 실력파 배우인 만큼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는 또 어떤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많은 기대와 관심이 증폭된다.

       

      한편 무진성 주연의 SBS 새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냉혈한 보스와 다혈질 비서의 새콤달콤 로맨틱 코미디로 오는 5월 첫 방송된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화이브라더스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