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9-21 11:07:05, 수정 2018-09-21 11:07:07

    심이영, SBS ‘운명과 분노’ 고아정 役 캐스팅…열일 행보

    •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배우 심이영이 ‘운명과 분노’로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21일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는 “심이영이 SBS 새 주말드라마 ‘운명과 분노(연출 정동윤, 극본 강철웅)’에서 고아정 역으로 캐스팅 확정됐다”고 전했다. 

       

       심이영이 분한 고아정은 태정호의 아내이다. 고아정은 남편 태정호가 밖으로만 돌고, 시부모 눈에라도 들어보려고 하지만 돌아오는 건 무시뿐이라 힘든 시간을 보낸다. 그러나 그녀는 여기서 무너지지 않고 돌파구를 찾는다. 극에 긴장감을 불어 넣는 캐릭터로 시청자의 공감을 이끌어 낼 예정이다.

       

       올해 심이영은 SBS ‘해피시스터즈’에서 국민 며느리 윤예은으로 분해 주부 시청자들의 전폭적인 사랑을 받았다. 이어, KBS2 ‘당신의 하우스헬퍼’에서 지운의 옛 여인 이소희부터, SBS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에서 서리의 외숙모 국미현까지 열일 행보를 이어가며 씬 스틸러로서 역할을 톡톡히 해낸 것. 이번 ‘운명과 분노’에서는 또 다른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운명과 분노’는 자신의 운명을 바꿔보려는 구해라(이민정 분)와 그녀와 운명적 사랑에 빠진 인준(주상욱)을 중심으로, 운명적인 사랑과 처절한 분노가 엇갈리는 네 남녀의 이야기를 담는 현실성 강한 정통 멜로드라마다.

       

       한편, ‘운명과 분노’는 신인 강철웅 작가와 ‘수상한 파트너’, ‘피고인’의 공동 연출자이자 ‘엑시트’를 연출한 정동윤 PD의 작품으로, 오는 12월 방송 예정이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높은엔터테인먼트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