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9-06 21:34:11, 수정 2018-09-06 21:34:13

    이서원 심경 고백 "충분히 반성… 미안하다는 말 전하고 싶다"

    •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강제추행 밑 특수협박 혐의로 기소된 배우 이서원이 심경을 고백했다.

       

      이서원은 6일 서울동부지방법원에서 형사9단독에서 진행되는 두 번째 공판에 참석했다. 이날 공판은 피해자의 요청에 의해 비공개로 진행됐다.

       

      이서원은 두 번째 공판에 앞서서 “현재 드릴 말씀은 없다”며 “자세한 이야기는 법정에서 하겠다”고 말했다. 이후 한 시간 뒤쯤 공판이 종료된 후 “아는 지인들에게 미안하다는 말을 전했지만 들었을 지는 모르겠다”며 “미안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서원의 변호인 또한 “피해자 A씨에게 연락을 취하고 있지만 계속해서 받지 않고 있다. 이서원은 충분히 반성 중이다”라고 전했다.

       

      이서원의 세 번째 공판 기일은 10월 25일 오후 5시다.

       

      giback@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