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8-26 16:00:44, 수정 2018-08-26 16:00:46

    [TV핫스팟] ‘보이스2’ 유승목, 소름 유발자로 임명합니다

    •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배우 유승목이 반전 엔딩으로 소름을 유발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OCN 오리지널 ‘보이스 2’에서는 홍수(유승목 분)가 동생 형준을 죽인 진범이자, 죽인 범인을 도와주고 있는 공범일수도 있다는 추측이 이어지며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충격에 빠트렸다.

      이날 유승목은 골든타임팀과 다시 한 번 대립을 드러내며, 극의 텐션을 높였다. 날선 눈빛으로 강우(이진욱 분)에게 “네 속에 있는 그거 반드시 끄집어 내줄 거니까”라며 도발한 것. 대사 한 마디로 살벌한 분위기를 조성한 유승목의 분노 가득한 연기는 긴장감을 높였다.

       

      그런가 하면 유승목의 소름을 유발하는 강렬한 눈빛이 마지막을 장식했다. 유승목이 친동생을 살해했을 수도 있다는 전개가 이어졌는데, 이와 맞물려 은밀히 누군가를 만나러 간 곳에서 심상치 않은 표정을 드러내 시청자들을 소름끼치게 만들었다.

       

      이렇듯 화면을 장악하는 유승목의 소름 유발 연기는 몰입감을 한층 끌어올리기 충분했다. 과연 유승목은 동생을 죽인 진범이자, 골든타임 팀이 추격하는 범인을 도와주고 있는 공범일지 다음 전개에 대한 궁금증이 증폭된다.

       

      giback@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