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7-27 14:05:23, 수정 2018-07-27 15:31:20

    [SW이슈] “입소문 터졌다”…‘미션 임파서블’ 3일 만에 100만 돌파

    •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영화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감독 크리스토퍼 맥쿼리)이 개봉 첫 날 시리즈 사상 최고 오프닝에 이어 단숨에 개봉 3일째 되자마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지난 25일 개봉한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은 개봉 3일째인 27일 100만 관객(영진위 통합전산망 기준)을 돌파했다.

      이는 시리즈 사상 최단 흥행 속도이자, 역대 7월 최고 흥행작이자 최단 흥행 속도 보유한 '스파이더맨: 홈커밍'(2017)과 같은 흥행 속도다.

      이미 개봉 첫 날 60만 이상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른 '미션 임파서블:폴아웃'은 시리즈 최고의 입소문을 바탕으로 역대급 흥행을 펼칠 것으로 주목된다.

      27일 오전에도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은 52.1%(9시 30분, 영진위 통합전산망 기준)의 실시간 예매율로 8월 1일 개봉하는 '신과함께-인과 연'(12.8%), '인크레더블 2'(11.0%), '인랑'(9.5%)에 앞서 있다.

      '미션 임파서블: 폴아웃'은 최고 스파이 요원 에단 헌트(톰 크루즈 분)와 IMF팀이 행한 모든 선의의 선택이 최악의 결과로 돌아오면서 피할 수 없는 미션을 끝내야만 하는 액션 블록버스터. 전국 극장에서 상영 중이다.

      cccjjjaaa@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