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4-30 16:01:19, 수정 2018-04-30 16:01:18

    울산, 케이스타그룹과 공식 스폰서십 체결

    • [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프로축구 울산현대가 30일(월) 오후 2시 부산 케이스타그룹에서 주식회사 케이스타그룹(의장 김효진)과 공식 스폰서십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울산현대 김광국 대표이사, 김도훈 감독, 박주호선수와 케이스타그룹 김효진 의장, 가수 세븐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울산은 케이스타그룹과 스폰서데이 실시 및 상호 협력을 위한 다양한 브랜드 홍보를 진행한다.

      케이스타그룹은 전 세계 성장 가능성이 높은 스타들에게 마케팅 비용을 투자하고 국제간 결제가 곤란한 국내외 팬들을 위해 STARPAY(Blockchain Payment Gateway System)를 통해 콘서트 티켓예매, MD상품구매, 숙박 및 관광지등과 계약을 맺고 결제서비스를 제공함으로서 전 세계 어디서나 보다 편리하고 안전한 사용이 가능하도록 사용자와 사용처를 동시에 늘려나가고 있다.

      김효진 의장 (케이스타그룹)은 “울산현대축구단과 스폰서십 협약을 통하여 상호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며 협약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에 새롭게 후원계약을 맺은 케이스타그룹의 광고는 오는 13일(일) 오후 4시 경남전에서 첫 선을 보인다. 

      club1007@sportsworldi.com 사진=울산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