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4-13 18:48:04, 수정 2018-04-13 19:38:42

    신영철 우리카드 새 사령탑 "이기는 배구하겠다"

    • [스포츠월드=권기범 기자] 남자 프로배구 우리카드가 전 한국전력 신영철 감독을 새 사령탑으로 선임했다.

      2017~2018 V리그 종료 후 감독 선임 작업에 들어간 우리카드는 다각적인 검토 끝에 검증된 지도력을 바탕으로 팀 분위기 전면 쇄신의 첫 걸음으로 신영철 감독을 선택했다.

      우리카드 측은 “신영철 감독의 다년간의 지도자 경험과 노하우를 높이 평가하였으며, 검증된 지도철학과 리더십으로 우리카드 배구단의 변화를 가장 잘 이끌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판단했다”고 선임 배경을 밝혔다.

      신영철 감독은 “기회를 주신 구단 관계자에게 감사드리며, 선수들과 신뢰를 바탕으로 한 끊임없는 소통으로 이기는 배구를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 우리카드의 창단 첫 우승을 목표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새 각오를 내비쳤다.

      신영철 감독은 선수시절 컴퓨터 세터로서 명성이 높았을 뿐만 아니라, 감독으로서는 대한항공의 창단 첫 정규리그 우승과 한국전력을 포스트시즌 2회 진출 시켜 지도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감독의 계약조건은 구단과 감독 본인 합의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polestar174@sportsworldi.com
       
      사진 우리카드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