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12-23 17:29:32, 수정 2017-12-23 17:29:32

    오리온, 크리스마스 이브에 ‘빨간모자피자 데이’ 개최

    • [스포츠월드=이지은 기자] 오리온이 12월 24일 ‘크리스마스 이브’ 오후 3시 고양체육관에서 열리는 2017-2018 프로농구 인천 전자랜드와의 홈경기에서 ‘빨간모자피자 데이’를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경기장을 찾는 팬들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와 푸짐한 선물을 준비했다. 작전타임 때 진행하는 ‘피자 토스’ 에 참여한 팬들에게 ‘빨간모자피자’를 즉석에서 선물하고, 하프타임 ‘럭키드로우’ 이벤트를 통해 식사권도 증정한다. 또, 현장에서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로 선수에게 응원메시지를 보낸 팬들 중 8명을 추첨해 허일영, 최진수, 맥클린 등 선수들이 직접 만든 미니 크리스마스트리와 카드를 전달할 예정이다.

      오리온은 팬들이 경기를 관람하며 다양한 먹거리를 즐길 수 있도록 이번 시즌부터 순수 국내 피자 브랜드 빨간모자피자와 손잡고 피자를 무료로 즐길 수 있는 ‘빨간모자피자 테이블석’을 새롭게 만들어 운영하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일요일 경기를 시작으로 연말 홈 3연전을 맞아 농구장을 찾아주시는 팬들을 위해 다양한 이벤트와 깜짝 선물을 준비하고 있다”며 “오리온과 함께 즐겁고 따뜻한 연말을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리온은 12월 31일 오후 10시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리는 서울 SK와의 원정경기 응원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선착순으로 80명을 모집하며, 셔틀버스 이용을 원하는 팬은 24일, 27일, 29일 경기 종료 후 고양체육관 내 1층 매표소에서 신청하면 된다.

      number3togo@sportsworldi.com 사진=오리온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