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8-16 09:16:44, 수정 2017-08-16 09:16:43

    '로블로 부상 회복' 아오르꺼러, 9월23일 로드042 출전

    • [스포츠월드=권기범 기자] '중국 헤비급 초신성' 아오르꺼러(22, XINDU MARTIAL ARTS CLUB)가 '로블로 부상'을 털고 케이지로 돌아온다.

      아오르꺼러는 오는 9월 23일 '무술의 도시' 충청북도 충주시에서 개최하는 XIAOMI ROAD FC 042 X 2017 충주세계무술축제(가칭)의 메인이벤트로 일본의 마스다 유스케(37, AACC)와 대결한다.

      아오르꺼러는 지난 6월 10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개최된 XIAOMI ROAD FC 039에 출전해 명현만과 대결했다. 대결 도중 아오르꺼러는 비고의성 로블로로 인해 급소에 부상을 입었고 닥터체크를 통해 경기가 진행될 수 없다고 판단, 심판진은 선수 보호를 위해 경기를 중단했다.

      경기 종료 직후와 이튿날 두 차례에 걸친 검진 끝에 특이 소견이 없다는 것을 확인한 아오르꺼러는 고국에서 휴식을 취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히며 6월 12일 중국으로 돌아갔다. 그로부터 약 2개월이 흐른 지금, 아오르꺼러는 9월 출전 준비를 위해 훈련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아오르꺼러의 이번 상대 마스다 유스케는 국내에서는 알려져 있지 않지만 지난 2005년 프로 무대에 데뷔해 12년째 활동하고 있는 베테랑 파이터다. 일본의 여러 단체에서 두루 활동해 아오르꺼러에 비해 경험 면에서 앞서 있다.

      특히 마스다 유스케는 'Inoki Bom-Ba-Ye 2014'에서 치러진 헤비급 토너먼트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실력을 입증한 바 있다. 지난 2월에는 일본 단체 HEAT의 라이트헤비급 타이틀에 도전하기도 했다.

      ROAD FC 권영복 실장은 "지난 경기에서 예기치 못한 사고로 경기를 끝낸 아오르꺼러가 9월 충주에서 개최되는 XIAOMI ROAD FC 042의 메인이벤트에 출전한다. 이번 경기에서 지난 경기의 아쉬움을 털어낼 수 있는 경기 보여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번 ROAD FC 042는 '세계무술과 문화와의 만남'을 주제로 열리는 2017 충주세계무술축제와 함께 개최된다. 지난 5월 ROAD FC와 충주시는 업무 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XIAOMI ROAD FC 042와 충주세계무술축제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polestar174@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