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7-15 03:09:33, 수정 2017-07-15 03:09:30

    쇼미더머니6 우원재, 이그니토와 1대1배틀…“운명의 장난이 너무 심하다”

    • 사진=Mnet `쇼미더머니6` 방송화면 캡처

      '쇼미더머니6'의 우원재와 이그니토가 1대1배틀을 펼쳤다.

      지난 14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6'에서 우원재는 이그니토를 지목해 배틀을 펼쳤다.

      이에 타이거JK는 "이거 너무 잔인하다"며 "운명의 장난이 너무 심하다"라고 말했다.

      그런가 하면 참가자들은 "악마와 악마의 만남"이라며 두 사람의 무대에 기대를 높였다.

      한편, 개코는 이그니토에게 "우원재가 본인을 지목했을 때 어떤 느낌이었냐"고 물었고 이에 이그니토는 "봉변을 당한 느낌이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온라인팀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