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6-20 13:39:31, 수정 2017-06-20 13:39:31

    케이토토와 경기도, 2018년까지'스포츠토토 휠체어테니스팀'연고지 연장

    • [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대표 손준철)와 경기도가 지난 19일(월) 경기도장애인체육회에서 ‘스포츠토토 휠체어테니스팀’ 연고지 협약을 연장하는데 합의하고, 국내 휠체어테니스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지난 2016년 6월 경기도에 둥지를 튼 스포츠토토 휠체어테이스팀은 이번 협약 연장에 따라 2018년 12월 31일까지 경기도 대표로 전국체전 등 각종 대회에 출전하게 된다. 또한 경기도는 협약기간 동안 스포츠토토 휠체어테니스팀의 훈련비 및 국내대회 출전비 등을 지원하고, 도 내 체육시설 이용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할 계획이다.

      2011년 창단부터 팀을 이끌고 있는 유지곤 감독과 함께, 주득환 코치와 박주연, 이지환, 안철용, 임호원 등 총 4명의 최정상급 선수로 구성된 스포츠토토 휠체어테니스팀은 지난 2016년 전국체전에서 경기도 대표로 출전해 단체전 금메달, 여자 단식 금메달(박주연), 남자 단식 금메달(임호원)등 각 종목을 휩쓸며 독보적인 실력을 뽐낸 바 있다.

      케이토토 스포츠단의 김무균 단장은 “장애인 체육문화를 선도하는 경기도와 연고지 협약을 연장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보다 좋은 성적으로 경기도와 스포츠토토 휠체어테니스팀의 위상을 드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club1007@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