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5-11-04 18:44:20, 수정 2015-11-04 18:44:20

    '케이팝스타5' 박성훈 PD, 미리 공개하는 비밀들

    •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SBS ‘K팝 스타5’의 박성훈 PD가 이번 시즌의 제작 비하인드를 밝혔다.

      오는 22일 첫 방송을 앞두고 SBS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K팝 스타5’이 프로그램을 5년 동안 명실상부한 최고의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이끌어오고 있는 수장, SBS 박성훈PD. ‘K팝 스타5’의 제작 비하인드 스토리를 박성훈PD가 담담하게 풀어놓았다.

      박성훈PD는 새로운 시즌에 대한 이야기부터 시작했다. 시즌 5에서 바뀐 점이 있느냐는 질문에 객원심사제도의 도입을 이야기 했다. “이번에는 YG, JYP, 안테나의 소속 가수와 스태프들을 객원심사위원으로 모셨다. 그리고 현장에서 참가자를 함께 심사했다. 결과는 무대 위에 그래픽으로 표시된다. 심사위원들과의 의견 차이는 물론, 회사별 색깔의 차이까지 느낄 수 있어서 새로운 관전 포인트가 될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 시즌 TOP 3 참가자에 대해서는 “케이티김, 정승환, 이진아가 이번 시즌 객원심사위원으로 출연했다. 불과 몇 개월 전까지 무대에 서있던 친구들이라 기분이 묘하다고 하더라. 그러나 심사에 관해서는 똑 부러지는 의견을 내고 소신 있게 발언하는 모습이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박성훈 PD는 “매 시즌이 시작될 때마다 새로운 규칙을 만들고 다양한 방식에 도전한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새로운 얼굴들이 들려주는 새로운 음악 그 자체라고 생각한다”며 소신을 밝혔다. ‘K팝 스타5’는 오는 22일 첫 방송된다.

      jkim@sportsworldi.com

      사진=SBS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