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5-10-22 14:23:51, 수정 2015-10-22 14:23:51

    축구토토 승무패 36회차, 맨유-맨시티 박빙 승부 펼칠 것

    • 〔스포츠월드=정정욱 기자〕 ‘맨유-맨시티, 치열한 라이벌전 펼친다.’

      국민체육진흥공단(www.kspo.or.kr)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www.sportstoto.co.kr)가 24∼25일 펼쳐지는 국내프로축구 K리그클래식 6경기와 잉글랜드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8경기 등 총 14경기를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승무패 36회차를 발행한다. 이번 회차는 점차 열기를 더해가고 있는 인기리그 EPL과 스플릿을 치르고 있는 K리그클래식을 대상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축구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에 이번 회차에서 적중의 분수령이 될 주요 게임을 알아보고, 분석에 도움이 될 만한 기록과 최근 적전 등을 살펴본다.

      ▲맨유-맨시티 라이벌전서 우열 가리기 힘든 접전 전망…첼시, 승리확률 높지 않아

      이번 회차에서 가장 눈에 띄는 승부는 EPL의 지역 라이벌 맨체스터유나이티드-맨체스터시티전을 대상으로 하는 14경기다. 리그 경기에서는 6승1무2패의 맨유와 7승2패의 맨시티가 거의 비슷한 성적을 보이고 있다. 단, 주중에 열린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맨유는 원정에서 CSKA모스크바에게 무승부를 거뒀지만, 맨시티는 안방에서 세비야를 꺾으며 묀헨글라드전 이후 공식경기 4연승에 성공했다.

      또 가장 최근에 열렸던 경기에서는 맨유가 안방에서 4-2로 승리를 거뒀지만, 최근 5경기 상대전적을 살펴보면 맨시티가 4승1패로 맨유를 압도하고 있다. 최근의 전력이나 기세, 전적 등에서는 맨시티가 근소하게 앞서고 있지만 맨시티의 경우 팀의 주축인 아게로가 부상으로 전력에서 이탈했다는 점이 부담으로 다가온다. 게다가 맨유의 경우 전통적으로 강세를 보이는 안방인 올드트래포드에서 경기를 치르는 만큼 신중한 선택이 요구되는 승부다.

      이번 회차에서 벌어지는 또 하나의 적중 열쇠는 올 시즌 EPL에 혼돈을 가져온 첼시다. 첼시는 24일 밤 11시에 웨스트햄과 원정경기(8경기)를 치른다. 이름값과 객관적인 전력에서는 우승후보 첼시가 당연히 앞서있지만, 최근 리그 성적을 보면 오히려 4위 웨스트햄이 12위 첼시보다 훨씬 좋은 성적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가뜩이나 좋지 않은 분위기의 첼시는 주중에 벌어진 챔피언스리그 디나모키에프전에서도 0-0으로 무승부에 그치며 최근 5경기 1승2무2패의 부진이 이어지고 있다.

      리그 경기에만 집중할 수 있는 웨스트햄은 최근 리그에서 벌어진 6경기에서 4승2무의 좋은 분위기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지난 9월19일에는 강력한 우승후보 맨시티를 상대로 2-1승리를 거두는 등 만만치 않은 전력을 과시하고 있다. 상대전적에서는 2004년 이후 벌어진 19번의 맞대결에서 단 1번밖에 패하지 않은 첼시의 압도적인 우세지만, 가장 최근의 분위기를 따져본다면 분명히 이변이 나올 수도 있는 경기임에 틀림없다.

      아스널은 에버턴을 상대로 완승을 거둘 것이라는 예상이 75.97%로 다수를 차지했다. 리그 우승의 꿈을 키워가고 있는 아스널은 맨유와의 라이벌전에서 3-0의 완승을 거둔데 이어, 챔피언스리그에서도 강호 바이에른뮌헨을 누르며 호조를 보이고 있다.

      에버턴은 리버풀(1-1 무승부)과 맨유(0-3 패)에 이어 아스널까지 강호들과의 경기가 연달아 이어지며 어려움에 처해있는 상황이다. 아스널과는 2007-08시즌부터 이어진 17번의 맞대결에서도 1승6무10패로 크게 약한 모습을 보였기 때문에 이변이 일어나지 않는다면 아스널의 우세가 전망되는 한판이다.

      ▲기성용의 스완지는 승리하고, 이청용 부상으로 빠진 크리스탈팰리스는 패할 것

      한국인 프리미어리거가 속한 애스턴빌라-스완지(4경기)전과 래스터시티-크리스탈팰리스(5경기)전에서는 기성용과 이청용의 명암이 엇갈렸다.

      투표율을 살펴보면, 50.35%를 얻은 스완지는 원정의 불리함을 딛고 애스턴빌라(21.87%)에게 승리할 것으로 나타났지만, 이청용이 부상으로 이탈한 크리스탈팰리스는 29.23%에 그치며 레스터시티(44.53%)에게 어려운 경기를 펼칠 것으로 예상한 참가자가 많았다.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 관계자는 “강팀들의 물고 물리는 접전으로 축구팬들에게 흥미를 모으고 있는 EPL과 스플릿 라운드가 시작된 K리그클래식을 대상으로 축구 승무패 게임이 발매된다”며 “다양한 데이터와 정확한 전력 분석이 적중으로 가는 지름길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축구토토 승무패 36회차 게임은 오는 24일(토) 오후 1시 5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상세한 일정은 스포츠토토 및 스포츠토토 공식 온라인 발매 사이트인 베트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