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4-12-01 13:43:21, 수정 2014-12-01 13:43:21

    '트랜스포머' 샤이아 라보프 "팬에게 성폭행 당해" 충격 고백

    • 샤이아 라보프가 팬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26일 미국 연예매체 TMZ닷컴에 따르면 샤이아 라보프가 미국 LA에서 진행된 ‘#아이엠쏘리(IAMSORRY)’라는 예술행사를 진행하던 중 여성 팬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며 잡지 기자에게 이메일을 전했다.

      영국 패션잡지 데이즈드 기자는 샤이아 라보프가 팬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이메일을 받았다며, 지난 2월 샤이아 라보프가 미국 로스엔젤레스의 한 갤러리에서 ‘I AM NOT FAMOUS ANYMORE (난 더 이상 유명인이 아니다)’라는 문구가 적힌 종이봉투를 얼굴에 쓴 채 밀실에서 1대1로 만나는 묵언 퍼포먼스를 진행하는 도중 한 여성이 방 안으로 들어와 약 10분 동안 그의 다리를 채찍질했고 그의 옷을 벗겨 성폭행을 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당시 줄 서 있던 팬 중에는 실제 그의 여자친구도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아마도 사람들 사이에 말이 퍼졌던 것 같다. 여자친구가 들어와 나에게 설명을 요구했지만 난 말을 할 수 없었다. 묵언 수행 중이였기 때문이다. 우리는 트라우마를 가지고 침묵한 채 마주 앉아 있었다. 굉장히 고통스러운 일이었다”고 덧붙였다.

      온라인 뉴스팀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