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4-06-29 11:39:30, 수정 2014-06-29 11:39:30

    에이미, 졸피뎀 복용혐의로 불구속 기소

    • 에이미가 불구속 기소됐다.

      29일 서울중앙지검 강력부(부장검사 강해운)는 향정신성의약품 졸피뎀을 복용한 혐의(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에이미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다.

      방송인 에이미는 지난해 11월 서울의 한 보호관찰소에서 만난 여성 권모(34)씨로부터 네 차례에 걸쳐 졸피뎀 수십정을 건네받아 일부를 복용한 혐의가 있다. 

      에이미가 복용한 것으로 알려진 졸피뎀은 불면증 치료용 수면제로 쓰이는 약이지만 장기간 복용하면 환각 증세와 같은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어 향정신성의약품으로 분류되어 있다. 졸피뎀을 투약하려면 의사의 처방이 있어야 한다.

      검찰은 에이미가 집행유예 기간에 또 범행을 저질렀지만 지난해 6월부터 정신과에서 처방을 받아 졸피뎀을 복용한 사실이 있는 점, 에이미의 모발을 검사한 결과 프로포폴 투약은 중단한 것으로 보이는 점 등을 고려해 불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겼다고 설명했다.

      에이미에 누리꾼들은 "에이미 충격" "에이미 갈 때까지 간 거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뉴스팀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