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티알에이미디어, ‘우크라이나 영화제’ 대사관과 공동 주최

입력 : 2022-11-02 15:15:48 수정 : 2022-11-02 15:15:47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미디어 그룹 티알에이미디어(이하 TRA Media)가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과 함께 국내 최초로 우크라이나 영화제를 공동 주최한다. 

 

‘우크라이나 영화제 : 시네마에이드 마라톤’은 오는 15일부터 20일까지 서울 상암동에 위치한 한국영상자료원에서 열린다. 

 

‘시네마에이드 마라톤’은 우크라이나 영화청과 우크라이나 영화계가 시작한 프로젝트로, 미국, 캐나다, 이탈리아, 벨기에, 튀르키예, 불가리아, 케냐 등 여러 국가에서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한국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이번 영화제에서는 우크라이나의 역사와 문화를 살펴볼 수 있는 영화 4편이 상영된다. 

 

 

우선 15일 상영될 개막작인 ‘톨로카’는 우크라이나의 국민 시인이자 독립운동가인 타라스 셰우첸코(1814~1861)의 시를 영화화한 작품으로, 우크라이나의 역사를 잘 살펴볼 수 있는 작품이다. 

 

‘캐롤 오브 벨스’는 전세계에서 가장 많이 불리는 캐롤 중 하나인 ‘캐롤 오브 벨스’의 유래에 관한 영화로, 20세기 전반, 유럽을 뒤덮은 전쟁과 박해 속에서도 인류애를 실현한 이들의 감동 스토리를 담은 작품이다. 

    

밀수로 돈을 벌려다가 곤경에 빠지는 세 남자의 이야기인 코미디 영화 ‘DZIDZIO 콘트라베이스’와 범죄자에 맞서 싸우는 어린이들의 모험을 그린 ‘11명의 모르쉰의 아이들’은 현대를 살아가는 우크라이나 인의 모습을 담고 있다.

 

TRA Media 김홍철 부사장은 “TRA Media 채널인 TVA Plus가 지난 2021년부터 방영한 우크라이나 드라마 ‘러브인체인’ 시즌 1~3, ‘스니퍼’, ‘러브앤피플’이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까닭에, 한국에서 처음 열리는 우크라이나 영화제를 대사관과 공동 주최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TRA Media는 지난 4월과 6월 우크라이나를 돕기 위해 유럽에서 열린 자선 콘서트 ‘세이브 우크라이나’를 국내에서 단독으로 방송한 바 있다. 

 

영화 관람은 무료이며, 예매 방법과 상영 시간표는 한국영상자료원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김재원 기자 jkim@sportsworldi.com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