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신개념 스타 덕질 예능 프로그램 '주접이 풍년' 제작발회표회

입력 : 2022-01-19 15:28:10 수정 : 2022-01-19 15:28:08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이태곤, 방송인 박미선, 가수 장민호가 19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KBS 2TV 새 예능 '팬심자랑대회 주접이 풍년'(이하 '주접이 풍년') 제작발표회에 MC를 맏게된 이태곤, 박미선, 장민호가 참석했다.

 

주접이 풍년’은 나이와 성별에 상관없이 덕질과 함께 새로운 삶을 살아가는 ‘주접단’을 조명해 그 속에 숨어있는 사연과 함께 덕질에 대한 이해를 도모하는 신개념 ‘어덕행덕’(어차피 덕질할거 행복하게 덕질하자) 토크 버라이어티다.

 

실제 덕질했던 연예인이 있냐는 질문에 장민호는 “학창 시절 강수지 선배님을 존경해 직접 책받침과 필통을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태곤은 “아직도 퇴근길에 양수경씨의 노래를 듣는다”고 털어놨다.

 

또 박미선은 “요즘 덕질하고 있는 연예인이 있는데, 힘들 때 마다 그 분 영상을 찾아보면 웃음이 난다. 누군지는 밝힐 수 없지만, 알려드릴 날이 오지 않을까”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김용학 기자 yhkim@sportsworldi.com

사진=KBS 제공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