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믿고 보는’ 남궁민, ‘검은 태양’도 압도

입력 : 2021-09-19 10:36:44 수정 : 2021-09-19 10:47:19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배우 남궁민이 ‘검은 태양’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으로 극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남궁민은 지난 18일 밤 방송된 MBC 창사 60주년 특별기획 새 금토드라마 ‘검은 태양’에서 상황을 장악하는 명연기로 보는 이를 압도했다.

 

앞선 첫방송에서는 사망한 줄 알았던 요원 한지혁(남궁민)이 일 년 만에 살아 돌아오며 모두를 놀라게 하는 이야기가 그려졌다. 그동안 보여줬던 말끔하고 세련된 외모는 온데간데 없이 캐릭터와 혼연일체된 모습으로 등장한 지혁. 기억을 잃고 아무런 두려움도 느끼지 못하는 괴수와 같은 모습으로 등장한 한지혁은 압도적 존재 그 자체였다.

 

이어, 어제 방송된 2화에서 지혁은 스스로 기억을 지워야만 했을 정도로 자신과 팀원을 위험에 빠트린 국정원 내부의 배신자를 찾아내기 위하여, 그 실마리를 찾을 수 있는 화양파 조직의 우두머리 검거에 열을 올렸다. 어떠한 상황에서도 냉철함을 유지하는 특유의 무게감이 매력적인 한지혁. 침착하게 상대의 심리를 가지고 노는 심문 장면에서는 남궁민의 탄탄한 연기력이 빛을 발하며 긴장감은 최고조에 달했다.

 

이렇듯 남궁민은 매 순간 디테일한 감정 연기는 물론 눈을 뗄 수 없게 만드는 화려한 비주얼까지 더해 극의 긴장감을 배가시키고 있다.

 

한편, 남궁민이 출연하는 MBC 창사 60주년 특별기획 ‘검은 태양’은 일 년 전 실종됐던 국정원 최고의 현장 요원이 자신을 나락으로 떨어뜨린 내부 배신자를 찾아내기 위해 조직으로 복귀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로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되며, 국내 최대 규모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wavve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정가영 기자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 ‘검은 태양’ 드라마 캡쳐 제공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설현, 침대 셀카도 깜찍하게
  • 설현, 침대 셀카도 깜찍하게
  • 김사랑, 美친 각선미 자랑
  • 유이, 8㎏ 쪘다더니 다 어디로?
  • 장원영, 상큼미 '뿜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