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함소원 “진화와 가족 되어가는 과정…이 가정 지켜낼 것” [전문]

입력 : 2021-02-26 10:27:18 수정 : 2021-02-26 11:35:24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현정민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계속되는 남편과의 가정을 지키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함소원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는 너무나 사랑하여 결혼하였습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너무나 사랑했기에...”며 운을 뗐다.

이어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 같습니다. 저는 이 가정을 지켜낼 것입니다. 저를 믿고 조금만 기다려 주세요. 부탁드립니다”라며 ‘#가족’ 해시태그와 함께 진화와 입맞춤을 하고 있는 사진, 시부모, 딸 혜정 양과 함께 찍은 가족 사진을 올렸다.

 

이는 부부 사이에 다툼이 있을 수 있지만 결별은 아니라는 입장을 다시 한 번 밝힌 것으로 보인다.

 

앞서 24, 25일에도 함소원은 계속 쏟아지는 남편 진화와의 파경·불화·이혼·결별설 기사에 “침묵. 오늘은 아무 말도 안 하고 싶으네요”, “이제 그만. 제발 그만해주세요”라는 글과 기사 제목을 캡처한 사진을 올리며 재차 심경을 고백한 바 있다.

 

한편 함소원과 중국인 진화는 18세의 나이 차와 국경을 초월하고 지난 2018년 결혼해 화제를 모았으며, 같은 해 12월 딸 혜정 양을 얻었다.

이어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 출연해 신혼 일상을 공개해 시청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하지만 방송에서 종종 갈등을 드러내 비판을 받기도 했다.

 

지난해에도 함소원·진화 부부는 ‘아내의 맛’에 3주 동안 출연하지 않아 불화설이 불거졌다. 당시 함소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진화와 다정한 모습을 공개, 곧바로 ‘아내의 맛’에 복귀하면서 불화설을 일축한 바 있다.

 

mine04@sportsworldi.com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캡처

 

<함소원 인스타그램 입장 전문>

 

우리는 너무나 사랑하여 결혼하였습니다 우리의사랑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시선도 국경도

 

그어떤장애물도 없다고생각했습니다 너무나사랑했기에...하지만

 

가족이되어가는과정같습니다

 

저는 이가정을 지켜낼것입니다

 

저를믿고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부탁드립니다.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이하이, 인형 비주얼과 늘씬한 각선미에 ‘심쿵’
  • 이하이, 인형 비주얼과 늘씬한 각선미에 ‘심쿵’
  • 박민영, ‘워너비 꽃미모’
  • 브레이브걸스 유정, 물오른 미모 과시
  • 레드벨벳 웬디, 사랑스러움이 한도 초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