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2020 MBC 연예대상’ 조인성, 유재석 ‘대상’ 호명…최고의 1분

입력 : 2020-12-30 10:17:03 수정 : 2020-12-30 10:17:02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유수연 온라인 뉴스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4년 만에 ‘2020 MBC 방송연예대상’ 대상을 거머쥐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30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9일 방송된 ‘2020 MBC 방송연예대상’은 수도권 가구 시청률 기준 1부 6.7%, 2부는 8.6%의 시청률을 기록해 방송 3사 연예대상 시청률 중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시상자인 배우 조인성이 대상 수상자로 유재석의 이름을 발표하는 장면은 10.1%로 분당 최고 시청률을 장식했다.

 

유재석은 2016년 ‘MBC 방송연예대상’ 대상 수상 이후 4년 만에 ‘MBC 방송연예대상’의 주인공이 됐다. 이로써 유재석은 MBC 최초로 연예대상 7회 수상자의 자리에 올랐다.

 

이 외에도 유재석과 함께 ‘놀면 뭐하니?’에서 활약한 이효리가 뮤직&토크 여자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받아 눈길을 끌었다. 코로나 19 여파로 직접 현장에는 참여하지 못했으나 영상으로 유쾌한 수상소감을 전해 반가움을 자아냈다.

 

이어 시청자가 직접 뽑은 ‘올해의 예능 프로그램상’과 ‘베스트 커플상’의 영광 또한 ‘놀면 뭐하니?’와 지미유(유재석)와 천옥(이효리)에게 돌아갔다.

 

‘놀면 뭐하니?’는 이 외에도 뮤직&토크 여자 최우수상(이효리), 버라이어티 여자 최우수상(화사), 뮤직&토크 여자 우수상(엄정화, 제시), 뮤직&토크 남자 우수상(김종민), 올해의 작가상 등 총 9관왕에 올랐다.

 

사진=MBC 제공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봄 만난 수지…화사함이 한도 초과
  • 봄 만난 수지…화사함이 한도 초과
  • 블랙핑크 제니, 섹시美 발산
  • 이나은 ‘과즙미의 정석’
  • '사이다 같은 매력' 김도연, 관심 집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