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김세정도 반했다 “임영웅 씨 연락만 오면…” 공개 러브콜 무슨 일?

입력 : 2020-11-29 13:14:47 수정 : 2020-11-29 14:36:39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가수 겸 배우 김세정이 임영웅에게 공개적으로 러브콜을 보냈다.

 

지난 28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한 김세정은 장래희망으로 "IM 히어로에게 노래 주기"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김세정은 '미스터트롯' 진 출신으로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임영웅에게 자신이 작사작곡한 노래를 주고 싶다고 솔직히 고백했다.

 

이에 김영철이 "나에게 줄 생각은 없나"라고 묻자, 김세정은 바로 "없다"며 웃으면서 "요즘 곡을 열심히 쓰고 있는데, 임영웅 씨에게 연락만 오면 바로 쓸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김세정은 '뽕숭아학당'에 출연해 임영웅이 아닌 이찬원과 짝을 한 바 있다. 이에 대해서 김세정은 "찬원이가 뽑았으니까"라고 쿨하게 대답해 웃음을 줬다.

 

마지막으로 김세정은 임영웅 이름 세글자로 다시 한번 러브콜을 보낸 뒤 "임영웅 씨가 노래를 잘해서 정말 좋아한다"면서 "나도 트로트를 써보고 싶기도 하고, 나도 트로트를 해보고 싶다"며 그간 숨겨온 트로트 실력을 뽐냈다.

 

cccjjjaaa@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어떤 각도에서도 여신각…역시 윤아
  • 어떤 각도에서도 여신각…역시 윤아
  • 문가영, 넘사벽 여신 비주얼
  • 김소연, 이게 B컷?…시크미 폭발
  • 이달의소녀 희진, 몽환적인 매력 발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