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故 김주혁 벌써 3주기…데프콘 “구탱이 형 산소 다녀와, 그립다”

입력 : 2020-10-30 10:38:24 수정 : 2020-10-30 10:45:25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배우 고(故) 김주혁이 세상을 떠난 지 3년이 된 가운데 래퍼 데프콘이 그리움을 나타냈다.

 

故 김주혁은 지난 2017년 10월 30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인근 도로에서 발생한 차량 사고를 당했다. 사고 직후 병원으로 이송돼 심폐소생술을 받았으나 끝내 숨을 거뒀다. 향년 45세.

 

고인과 함께 KBS2 ‘1박2일’ 시즌3에 출연했던 래퍼 데프콘은 하루 전인 29일 고인의 묘역을 찾았다. 이날 그는 자신의 SNS에 사진을 게재하며 “오전에 구탱이 형(김주혁) 산소에 다녀왔습니다. 많은 분이 여전히 주혁이 형을 그리워하고 기억하고 계시네요. 오늘따라 더 생각나는 형의 따뜻한 미소가 저도 너무 그립습니다! 형 사랑합니다!”라는 말을 남겼다.

 

cccjjjaaa@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선미, 범접불가 고혹미
  • 선미, 범접불가 고혹미
  • 밝게 웃는 배우 설현
  • 카리스마 가득한 배우 이청아
  • 김혜수, 압도적인 아우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