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2연승 두산…김태형 감독 “유희관, 함덕주 잘 막았다”

입력 : 2020-05-27 22:21:46 수정 : 2020-05-27 22:21:45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 김두홍 기자]프로야구 두산 선수들이 27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SK와의 경기에서 승리 후 마운드에서 자축하고 있다. 잠실=김두홍 기자 kimdh@sportsworldi.com 2020.05.27. *사진이나 영상의 불법촬영·유포, 이를 빌미로 한 협박, 사이버 공간에서의 성적 괴롭힘 등으로 어려움을 겪을 때, 여성긴급전화1366, 디지털 성범죄 피해자 지원센터(02-735-8994)에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스포츠월드=잠실 이혜진 기자] 두산이 2연승 행진에 성공했다. 

 

두산은 27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SK와의 ‘2020 신한은행 SOL(쏠) KBO리그’ 홈경기에서 4-2 승리를 거뒀다. 투타 밸런스가 잘 맞았다. 선발투수로 나선 유희관은 7이닝 4피안타 4볼넷 5탈삼진 1실점(1자책)으로 호투했고, 세 번째 투수로 나선 함덕주도 2이닝 무실점으로 깔끔하게 막았다. 타선 역시 페르난데스, 김재환 등이 멀티히트 등을 때려내며 힘을 보탰다.

 

경기 후 김태형 감독은 “유희관이 긴 이닝을 책임지며 자기 역할을 완벽하게 해줬다”면서 “8회초 함덕주가 위기를 잘 막아낸 것이 결정적이었다. 타자들도 타점 기회에서 집중력을 발휘하며 필요한 점수를 뽑아줬다”고 소감을 전했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잠실 김두홍 기자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다소곳한 이유리
  • 박신혜,'살아있다, 즐겁게 촬영했어요'
  • 깜찍한 배우 천이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