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이슈] 황교익 “한국도 박쥐 먹어… 중국은 70년대 우리 수준”

입력 : 2020-01-29 15:44:34 수정 : 2020-01-29 16:40:51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대한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이 박쥐를 매개체로 전파됐을 가능성이 높은 가운데 황교익 맛 칼럼니스트가 과거 한국에서도 박쥐를 먹었다는 주장을 제기했다.

 

28일 황교익는 자신의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1979년 경향신문 기사, 박쥐를 잡아먹어 개체 수가 급격히 줄었다고 전하고 있다”며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박쥐에서 유래했다고 알려지자 박쥐를 식용하는 중국인에 대해 혐오의 말을 입에 올리는 이들이 있는데, 한국인도 예전에는 지금의 중국인과 다르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어 “한국인도 예전에는 박쥐를 먹었다. 물론 일상식은 아니었다. 몸에 좋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먹었다"면서 "2010년대 중국인의 음식 관습이 1970년대 한국인 수준이라고 해석하면 무리가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끝으로 “시대에 따라 인간의 먹을거리가 바뀐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건으로 적어도 중국에서는 박쥐 요리가 사라질 것이다. 그럼에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잠잠해지면, 예전에도 그랬듯이, 한국의 방송사는 오직 시청률을 위해 아시아와 아프리카의 어느 오지에서 '맛있는 박쥐 요리' 먹방을 찍을 것”이라고 썼다.

 

kimkorea@sportsworldi.com

사진=황교익 SNS 캡처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다소곳한 이유리
  • 박신혜,'살아있다, 즐겁게 촬영했어요'
  • 깜찍한 배우 천이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