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뮌헨전은 잊어라! SON, 울브스전 골로 ‘무리뉴 믿음’ 보답할까

입력 : 2019-12-14 09:14:38 수정 : 2019-12-14 10:28:46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바이에른 뮌헨과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이하 UCL) 경기에서 막판 득점 기회를 놓친 손흥민(27·토트넘)이 울버햄튼전 득점 사냥에 나선다.

 

조세 무리뉴 토트넘 감독의 두터운 신뢰를 받고 있는 손흥민이 골로 보답할 수 있을까.

 

두 팀은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에서 울버햄튼 안방에서 15일 오후 11시(한국시간) 맞대결을 벌인다.

 

손흥민은 뮌헨전에서 후반 교체 투입됐다. 무리뉴 체제에서 전경기 출전하며 ‘체력 혹사’ 논란이 있지만, 무리뉴 감독의 믿음을 확인할 수 있는 순간이었다. 하지만 마무리가 아까웠다. 경기 막판 일대일 찬스가 상대 골키퍼의 선방에 막힌 것. 손흥민도 경기 후 “화가 난다”며 솔직한 심정을 전했다.

 

지난 실수는 아쉽지만, 손흥민은 이제 울버햄튼 원정 경기에 더 집중해야 한다. 토트넘은 무리뉴 감독선임과 함께 프리미어리그 7위까지 올라섰지만, 아직 만족스러운 기록은 아니다. 반면 울버햄튼은 토트넘보다 승점 1점이 많아 순위도 한 단계 높다. 따라서 이번 경기는 토트넘에 순위 도약의 기회인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울버햄튼은 만만치 않은 상대다.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2강 진출도 확정 지었고, 지난 리그 11경기에서도 패배가 없다. 특히 올 시즌 강팀을 만나 거둔 성적이 좋다. 맨체스터 시티를 2-0으로 제압한 바 있고, 아스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도 비긴 이력이 있다.

 

손흥민이 ‘늑대 군단’ 울버햄튼전에서 골로 토트넘에 소중한 승리를 안길 수 있을까. 킥오프 10분 전 스포티비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토트넘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좀비탐정' 임세주, 핑크 원피스 입고 하~트
  • '좀비탐정' 임세주, 핑크 원피스 입고 하~트
  • 배우 박주현, '좀비탐정' 제작발표회 눈부신 미모
  • 배우 한보름, 청순미 뿜뿜
  • 안젤리나 다닐로바, 우아한 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