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11-19 17:26:59, 수정 2019-11-19 18:22:15

    ‘하자있는 인간들’ 안재현, 비주얼 이강우로 완벽 변신

    •  

      [스포츠월드=김대한 기자] 배우 안재현이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나르시스트적인 모습은 물론 허당끼 넘치는 모습을 동시에 선보일 예정이다. 

       

      오는 27일(수)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 여자와 외모 강박증 남자가 만나, 서로의 지독한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며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되는 신개념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극 중 안재현은 남녀노소 불문하고 열이면 열 지나가던 모든 이들을 돌아보게 만드는 환상 비주얼의 소유자 ‘이강우’로 분해 열연한다. 이강우(안재현)는 남들의 시선을 즐기고 자신의 외모를 사랑하며 좀 더 잘생기고 좀 더 멋있어지기 위해 하루 열두 시간을 투자하는 외모 강박증에 걸린 인물이라고. 

       

      이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자신의 매력에 심취한 듯한 안재현(이강우)의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손가락으로 이마를 짚으며 살풋 미소짓고 있는 모습은 마치 완벽한 자기 자신에 감탄하는 것처럼 보인다. 또 지나치게 자신에게 심취해있는 모습은 귀여운 허당미(美)까지 발산, 안재현만의 색깔로 표현해낼 이강우 캐릭터를 기대케 한다. 

       

      이처럼 안재현은 능청스러운 연기력과 특유의 허당끼 있는 모습으로 팔색조 매력을 지닌 ‘이강우’를 완벽하게 그려낼 예정이다. 특히 환상적인 그의 비주얼은 캐릭터와의 찰떡 싱크로율을 자랑하고 있는 상황.

       

      ‘하자있는 인간들’ 제작진은 “안재현 배우의 연기를 보고 있으면 캐릭터에 대해 열심히 연구한 것이 느껴진다”며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스트 모습은 물론 허당끼 넘치는 사랑스러운 모습을 동시에 선보일 안재현 배우의 활약을 기대해 달라”고 전하며 첫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팔색조 매력을 지닌 이강우로 분해 잔망스런 매력을 뽐낼 안재현의 활약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후속으로 오는 27일(수) 밤 8시 55분 첫 방송되는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kimkorea@sportsworldi.com

      사진=에이스토리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