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7-16 11:01:40, 수정 2019-07-16 11:01:42

    [톡★스타] ‘웰컴2라이프’ 정지훈 “기존의 틀 깬 어드벤처형 드라마…대본 마음에 들었다”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MBC ‘웰컴2라이프’ 정지훈이 메이킹 영상을 통해 임지연과 작품을 꼭 해보고 싶었다고 밝혀 이목이 집중된다.

       

      MBC ‘검법남녀 시즌2’ 후속으로 오는 29일 첫 방송 예정인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는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

       

      이 가운데 ‘웰컴2라이프’ 측이 정지훈과 임지연의 인터뷰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두 사람의 포스터 촬영현장 모습과 함께 ‘웰컴2라이프’를 선택한 이유부터 캐릭터의 매력까지 직접 밝힌 정지훈-임지연의 솔직 담백한 문답이 극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먼저 극중 한 순간의 사고로 다른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두 번째 인생을 살게 된 악질 변호사 ‘이재상’ 역을 맡은 정지훈은 ‘웰컴2라이프’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 “기존에 있던 소재의 틀을 깬 스릴 있는 어드벤처형 드라마라 대본을 읽고 굉장히 마음에 들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정지훈은 “변호사와 검사를 다르게 표현하기 위해 캐릭터 연구를 많이 했다. 넥타이 하나, 단추 하나까지 다르게 스타일링하려 했고, 그 외에도 연기하는 패턴 등을 많이 연구했다”고 밝혀 관심을 높였다.

       

      이와 함께 정지훈은 상대 배우 임지연과의 호흡에 대해서도 언급해 귀를 쫑긋하게 했다. “임지연 씨와는 알고 지낸 사이”라며, “언젠가 작품을 꼭 같이 해봤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웰컴2라이프’를 통해 만나게 돼 굉장히 즐겁고, 아주 재미있는 작업이 될 거 같다”고 밝혀 정지훈-임지연이 뿜어낼 꿀케미에도 기대감이 모아진다.

       

      그런가 하면 극중 강력반 홍일점 형사 ‘라시온’으로 분하는 임지연은 사랑스러운 인터뷰로 광대 승천을 유발했다. 임지연은 ‘웰컴2라이프’를 선택한 이유에 대해 “대본이 지닌 힘이 너무 좋았다. 그리고 다른 작품에서 하지 않았던 색깔의 캐릭터라서 ‘라시온’ 역 자체에 매력을 느껴 선택하게 됐다”고 밝혀 극중 모습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일으켰다.

       

      또한 임지연은 “지루할 틈 없이 진행되는 스토리라인과 긴장감 속에서 다양한 감정선들이 폭 넓게 펼쳐질 것”이라면서 관전포인트를 밝혀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이어 “많은 배우분들과 스태프분들, 감독님까지 모두가 굉장히 열심히 뛰어다니면서 촬영하고 있다. 많이 기대해주시고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면서, “매력적인 ‘라시온’ 역도 많이 많이 기대해주세요”라는 마지막 인사에 이어 깜찍한 윙크와 손가락 하트를 날려 보는 이들을 미소 짓게 했다.

       

      한편, MBC 새 월화드라마 ‘웰컴2라이프’는 ‘검법남녀 시즌2’ 후속으로, 오는 29일 오후 8시 55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MBC ‘웰컴2라이프’ 메이킹 영상 캡처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