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NC 양의지, 내복사근에 미세 혈종… 3∼4주 이탈 예정

입력 : 2019-07-12 17:12:13 수정 : 2019-07-12 17:14:40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전영민 기자] 양의지(32·NC)가 부상으로 전열에서 이탈했다.

 

양의지는 지난 11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리는 롯데와의 경기를 앞두고 타격훈련을 진행하던 중 왼쪽 옆구리 통증을 호소했다. 경기 개시 전 사직구장 인근 병원으로 향해 검진을 받았고, 이튿날 오전 창원에서 재검진을 받았다. 검진 결과 내복사근에 경미한 혈종(출혈로 한 곳에 혈액이 괸 상태)이 있다는 게 최종 소견이었다.

 

양의지는 이날 재활군은 D팀에 합류했다. 최종 복귀까지는 약 3~4주 소요될 전망이다.

 

ymin@sportsworldi.com

사진=OSEN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다소곳한 이유리
  • 박신혜,'살아있다, 즐겁게 촬영했어요'
  • 깜찍한 배우 천이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