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2019 삼성증권 GTOUR 3차 대회’ 순범준 우승

입력 : 2019-06-30 13:51:49 수정 : 2019-06-30 13:51:50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2019 삼성증권 GTOUR 3차 대회’에서 연장 접전 끝에 우승을 차지한 순범준이 우승 기념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골프존 제공 

[스포츠월드=권기범 기자] 지난 29일 대전 유성구 골프존조이마루 전용 경기장에서 열린 ‘2019 삼성증권 GTOUR 3차 대회’에서 순범준(정식골프피팅)이 연장 접전 끝에 2019시즌 1승을 차지하며 개인 통산 2승을 차지했다.

 

순범준은 1라운드 14번 홀 보기를 기록한 후 놀라운 집중력을 발휘하며 버디 7개를 잡아 총 7언더파로 1라운드 5위를 기록했다. 2라운드에서는 기세를 몰아 1번 홀부터 버디를 잡으며 보기 없이 7개의 버디를 잡아내며 7언더파를 기록해 1, 2라운드 합계 총 14언더파를 기록하며 김민재2와 동타를 이뤘다.

 

이날 대회에서 좋은 컨디션을 자랑했던 김홍택(볼빅)은 1라운드 5언더파를 기록하며 무난하게 출발, 2라운드에서도 이글을 두 개나 잡으며 8타를 줄이는 등 선전했지만 15번 홀에서 아쉽게 보기를 기록하며 우승의 기회를 놓쳤다.

 

1라운드 8언더파를 기록하며 2위로 2라운드를 시작한 김민재2는 17, 18번 홀 연속 버디를 잡는 등 집념을 보이며 6타를 줄여 1, 2라운드 총 14언더를 잡아 순범준과 연장전에 돌입했다.

 

순범준과 김민재2의 연장전 승부는 두 번째 샷에서 결정됐다. 순범준은 온그린에 성공하며 이글 퍼터는 놓쳤지만 2m 거리의 버디를 기록한 반면, 김민재2는 세 번째 샷 만에 온그린에 성공해 8m 버디를 놓치며 순범준에게 우승의 자리를 양보했다.

 

순범준은 “먼저 좋은 대회를 개최해 준 삼성증권 및 여러 후원사와 골프존 관계자분들께 감사의 말을 전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지난 2018 GTOUR 3차 우승 후 다승과 상금왕의 자리를 노리고 매번 대회에 참가했으나 성적이 저조해 내심 불안했었다”며 “공교롭게도 1년만에 2019 GTOUR 3차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게 되어 참으로 감격스럽고, 앞으로도 좋은 성적을 보일 수 있도록 각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대회 총상금은 7000만원(우승 1500만원)으로 총 72명의 참가자(시드권자, 추천, 초청, 예선통과자)가 대전 유성구 골프존조이마루 전용 경기장에서 컷오프 없이 하루에 1, 2라운드 36홀 스트로크 플레이 합산 방식으로 경기를 진행해 우승의 자리를 겨뤘다. 대회 코스는 강원도 홍천에 위치한 샤인데일CC(샤인, 데일)로 치러졌다.

 

polestar174@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배우 우다비,상큼한 무대인사
  • 배우 우다비,상큼한 무대인사
  • 문별,'엠카 출격'
  • 아이유,'하트 받으세요'
  • 블랙핑크 리사,'하트 받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