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6-23 03:00:00, 수정 2019-06-22 13:08:29

    [내야외야] SK 박종훈, 인하대병원과 ‘행복드림 캠페인’ 진행

    •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SK 와이번스(대표이사 류준열)와 인하대병원(병원장 김영모)이 함께 ‘행복드림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 캠페인은 2015년부터 SK와 인하대병원이 함께 진행하고 있는 사회공헌활동으로, 올해에는 정규시즌 박종훈의 승수에 따라 선수 본인과 인하대병원이 1승당 100만원(각 50만원씩)을 적립하여 소아암 및 희귀난치질환 환아들의 치료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지난 해부터 ‘행복드림 캠페인’에 참여한 박종훈은 정규시즌 14승을 거두며 인하대병원과 함께 1400만원의 기부금을 소아암 환우에게 전달한 바 있다.

       

      올 시즌에도 캠페인에 동참한 박종훈은 “내 승리로 인해 소아암 및 희귀난치질환 환아들에게 작은 도움이나마 줄 수 있다고 생각하니 더욱 승리에 대한 동기부여가 된다. 어느 덧 시즌이 반환점을 돌았는데 남은 경기에서 최선을 다해 조금이라도 더 많은 기부금을 적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SK는 ‘행복드림 캠페인‘뿐만 아니라, 홈런 1개당 50만원을 저소득층 임플란트 수술비용으로 지원하는 ‘희망홈런 캠페인(한동민과 부평우리치과 공동 진행)’을 추진하는 등 지역유관단체와 연계하여 지역 소외계층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하고자 다년간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SK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