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5-22 23:00:00, 수정 2019-05-22 11:08:16

    ‘커피프린스’ 부산 이정협, 팬들에게 커피 500잔 쏜다

    •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부산아이파크의 대표 공격수 ‘커피프린스’ 이정협이 팬들에게 커피 500잔을 쏜다.

       

      부산은 오는 27일 오후 8시 구덕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19 13라운드 전남드래곤즈와 홈경기를 치른다. 이 날 경기는 올 시즌 7골로 K리그2 득점순위 2위에 올라 있는 이정협 선수가 전남을 상대로 골을 기록할 수 있을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최근에 이정협은 커피프린스란 별명을 얻었다. 구단 직원들에게 커피를 쏘자 득점포가 터지기 시작해서 얻어진 별명이다. 지난 4월 13일 아산과의 원정 직전 점심 식사 후 커피를 쐈는데 득점을 기록한 이후 지난 달 21일 안산, 20일 부천과의 경기 전에도 커피를 쏘고 득점에 성공했다.

       

      이정협은 오는 전남전에 팬 500명을 대상으로 커피를 쏠 예정이다. 일반석과 프리미엄석에 위치한 JJ165 부스에서 선착순으로 맛있는 커피를 받아가면 된다. 커피가 소진될 경우 선착순 100명에게는 JJ165 에서 제공하는 추억의 찰보리빵 100개를 선착순으로 받을 수 있다.

       

      9경기에서 7골을 기록중인 이정협은 “커피프린스로 불리면서 많은 사람들에게 커피를 사달라는 연락이 많이 오고 있다. 맛있는 커피를 준비한 오는 27일 전남과의 홈 경기를 관람하고 커피도 마시면서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부산은 하나원큐 K리그2 2019에서 승점 24점으로 2위에 올라있다. 5월에 가진 총 4경기에서 3승 1무를 기록 중이고, 올 시즌 총 득점은 30득점으로 K리그 전체에서 가장 많은 득점을 기록하고 있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부산아이파크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