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2-07 14:57:37, 수정 2019-02-07 14:57:38

    "손흥민의 토트넘, 레스터에 승리" 축구팬 75% 예상… 축구토토 승무패 5회차

    •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손흥민의 토트넘, 레스터 상대로 승리할 것”이라고 축구팬 75%가 예상했다.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www.ktoto.co.kr)가 오는 2월 9일(토)부터 11일(월)까지 벌어지는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7경기와 스페인 프로축구(프리메라리가) 7경기를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승무패 5회차 토트넘-레스터전(11경기)에서 국내 축구팬들의 75.35%가 홈팀 토트넘의 승리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이어 양팀의 무승부 예측은 15.11%로 나타났고, 원정팀 레스터시티의 승리는 9.53%를 기록했다.

       

      ▲안방경기 치르는 토트넘, 레스터에 75.35% 기록…키플레이어 손흥민의 활약 여부 집중 조명

       

      토트넘이 안방에서 레스터시티를 맞이한다. 양팀의 최근 행보는 명암이 교차하고 있다. 토트넘은 리그 3위(승점 57점)를 차지하며 선두권 경쟁을 계속하고 있지만, 레스터시티는 리그 11위(승점 32점)로 중위권에 머물러 있다.

       

      리그 순위에서 우세를 보이는 토트넘이지만, 마음을 놓을 수 있는 상황은 아니다. 승점 2점 차이를 보이고 있는 리그 2위 맨시티(승점 59점)를 따라잡아야 하기 때문이다. 토트넘이 시즌 마지막까지 맨시티와 박빙의 순위 경쟁을 이어나가기 위해서는 이번 레스터시티전에서 반드시 승리를 거둬야 한다.

       

      해리 케인과 델레 알리 등의 부상으로 인해 전력에 공백이 생긴 토트넘이 이번 경기에 기대를 걸 만한 선수는 손흥민이다. 지난 해 11월 이후 10골을 터뜨리며, 토트넘의 키 플레이어로 떠오른 손흥민은 레스터전에 출전한 8경기에서 4골과 3도움을 기록해 강력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손흥민은 그 중 지난해 12월 펼쳐진 레스터시티전에서는 1골1도움을 기록해 팀의 2-0 승리에 기여하는 등 인상 깊은 모습을 보여줬다. 더불어 토트넘은 손흥민이 출전한 8경기에서 4승2무2패를 기록해 상대전적에서도 우위를 보였다.

       

      지난 1월30일 리그 1위 리버풀을 상대로 의외의 1-1 무승부 경기를 펼치기도 했던 레스터시티지만, 최근 7경기에서 2승1무4패를 기록하는 등 부진한 모습을 보이고 있기 때문에 손흥민 선수가 지난 경기들과 같이 레스터시티를 상대로 활약해 준다면 우위를 점할 수 있는 경기다.

       

      ▲풀럼 상대로 원정경기 펼치는 맨체스터유나이티드, 84.08%로 이번 회차 최다 득표 얻어

       

      풀럼(리그 19위)을 상대로 원정경기를 펼치는 리그 5위 맨체스터유나이티드(이하 맨유)는 84.08%로 이번 회차에서 가장 높은 투표율을 얻었다.

       

      맨유는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대행이 지휘봉을 잡은 이후 경기력이 급상승하고 있다. 이를 증명하듯이 맨유는 최근 7경기에서 6승1무를 기록했다. 2-2로 끝난 지난 1월 29일 번리전이 7경기 중 유일한 무승부 경기였다.

       

      맨유는 최근 7경기에서 평균득점과 실점에서 각각 2.1점과 0.7점을 기록해 좋은 경기 내용까지 보여줬다. 주목할 만한 점은 최근 원정 3경기에서 단 한 골도 실점하지 않은 것이다. 1.3점의 평균득점을 기록하면서도 단 한 골도 허용하지 않는 등 최근 원정에서 더욱 안정된 수비를 보여주고 있는 맨유다.  

       

      이와 반대로 풀럼은 부진을 거듭하고 있다. 최근 7경기에서 2승1무4패를 기록중인 풀럼은 리그 순위 역시 강등권인 19위에 머물러 있다. 더불어 풀럼은 지난 12월 8일 양팀의 맞대결에서 1-4의 큰 패배를 경험한 바 있다.

       

      이번 경기에서 안방의 이점이 풀럼에게 있는 것은 확실하지만, 최근 분위기 및 지난 맞대결 결과를 고려해 볼 때 맨유의 승리 가능성이 다분한 경기다.

       

      이밖에 맨시티(리그 1위)와 첼시(리그 4위)간의 대결에서는 맨시티가 66.57%의 투표율을 얻었고, 카디프시티와 만나는 사우샘프턴도 65.90%을 기록해 EPL에서 상대적으로 높은 투표율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라리가, 세비야, 헤타페 높은 승리 예상 기록….9일 오후 8시 50분 발매마감

       

      라리가에서는 안방경기를 치르는 세비야와 헤타페가 70% 이상의 투표율을 얻어 손쉬운 승리를 거둘 것 예상됐다.

       

      자세한 투표율을 살펴보면, 리그 4위를 기록하고 있는 세비야는 78.93%의 투표율을 기록했고, 양팀의 무승부는 13.49%로 나타났다. 반면, 에이바르(리그 10위)는 7.58%의 투표율을 기록하는데 그쳤다.

       

      이어 셀타데비고와 만나는 리그 5위 헤타페 역시 73.14%의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양팀의 무승부 예측은 16.85%로 나타났고, 원정경기를 치르는 셀타데비고(리그 16위)의 투표율은 가장 낮은 10.01%로 집계됐다.

       

      이번 승무패 5회차는 오는 9일(토) 오후 8시50분에 발매를 마감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young0708@sportsworldi.com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