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1-21 15:25:19, 수정 2019-01-21 15:25:18

    2019 대한항공 KOVO 유소년클럽 배구대회 성료

    • [스포츠월드=권기범 기자] 유소년 클럽 활성화와 배구 저변 확대의 일환으로 개최된 2019 대한항공·KOVO배 유소년클럽 대회가 지난 19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성황리에 마쳤다.

       

      이번 대회는 유소년 클럽을 운영하고 있는 남자부 7개 구단 모두가 참석했으며 팀별 13명 이상의 선수와 가족들 그리고 한국배구연맹을 비롯한 배구 관계자들도 다수 자리를 함께 했다.

       

      예선 및 결승전을 거쳐 우승 현대캐피탈, 준우승 대한항공, 3위 한국전력 순으로 경기가 마무리 되었으나, 선수들이나 가족들 모두 순위는 크게 중요치 않게 생각했으며 처음 열리는 유소년배구클럽 대항전 자체에 더 큰 의미를 부여했다.

       

      인천 계양경기장에 모인 학부모 및 배구 관계자 모두 어린 선수들이 그 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발휘하며 최선을 다하는 모습에 아낌없는 박수를 보냈다. 대한항공 리틀점보스 주장인 김재원 선수는 “너무 신난다. 이런 대회를 자주 열어 많은 친구들이 배구를 더욱 좋아할 수 있는 기회를 얻고, 또한 더욱 열심히 운동할 수 있는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웃음을 지어 보였다.

       

      대회에 참석했던 각 구단 사무국장들도 이번 대회를 계기로 각 구단의 유소년클럽 육성에 더욱 힘을 기울이고, 클럽대항전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polestar174@sportsworldi.com

      사진=대한항공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