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1-17 15:43:33, 수정 2019-01-17 15:46:09

    "손흥민 빠진 토트넘, 풀햄에 승리할 것" 팬 77% 예상… 축구토토 승무패 2회차

    •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손흥민 빠진 토트넘, 풀럼 상대로 승리할 것”이라고 국내 축구팬 77.87%가 예상했다.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가 오는 19일(토)부터 21일(월)까지 벌어지는 잉글랜드 프로축구(EPL) 8경기와 스페인 프로축구(프리메라리가) 6경기를 대상으로 한 2019년 축구토토 승무패 2회차 풀럼(홈)-토트넘(원정)전에서 국내 축구팬들의 77.87%가 토트넘의 승리를 예상했다고 밝혔다. 이어 양팀의 무승부 예측은 13.07%로 나타났고, 홈팀 풀럼의 승리 예측은 9.06%를 기록했다.

       

      ▲손흥민 없어도 토트넘 우세에 투표해…최근 상대전적에서도 토트넘 우위 차지해

       

      아시안컵 출전으로 인해 손흥민을 잃은 토트넘이 풀럼을 상대로 변함없는 경기력을 보여줄 수 있을까? 토트넘은 최근 7경기에서 5승2패를 기록하는 등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다. 헤리케인을 비롯해 에릭센, 알리 등이 활약해주는 토트넘이지만, 손흥민의 활약은 최근 가장 시선이 주목되는 부분이었다. 빠른 스피드를 기반으로 득점과 어시스트를 폭발적으로 기록한 손흥민은 팀 경기력에 큰 영향을 미쳤으나, 아시안컵 출전으로 인해 당분간 소속팀에서 활약할 수 없게 됐다. 전력에 누수가 생긴 것임에는 틀림없지만, 높은 수준의 선수들을 많이 보유한 토트넘이기 때문에 많은 팬들이 여전히 높은 지지를 보낸 것으로 평가된다.

       

      반대로 풀럼은 최근 분위기가 좋지 못하다. 아스널과 번리를 상대로 2연패를 기록한 풀럼은 최근 7경기에서도 1승2무4패를 기록해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리그 순위에서도 19위를 기록하고 있는 풀럼은 하루 빨리 강등권 순위에서 벗어나야 하지만 뉴캐슬(18위)과 카디프 시티(17위)를 넘어서기란 쉽지 않을 전망이다.

       

      더불어 토트넘은 양팀의 상대전적에서도 우위를 차지하고 있다. 토트넘은 2013~14시즌 이후 치른 4차례의 맞대결에서 모두 승리했고, 그 중 가장 최근 맞대결에서도 토트넘은 3-1의 완승을 거뒀다.

       

      손흥민의 공백이 아쉽게 느껴지는 토트넘이지만, 객관적인 전력, 양팀의 상대전적에서 압도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기 때문에 원정의 불리함에도 불구하고 무난한 승리가 예상되는 경기다.

       

      ▲상승세 맨유, 86%로 회차 최다 득표…안방경기 치르는 왓포드는 65% 승리 지지 받아

       

      최근 감독 교체 이후 상승세를 이어나가고 있는 맨유는 무려 86.03%로 이번 회차에서 최다 지지를 얻었다. 상대팀인 브라이턴이 받은 투표율은 5.54%에 불과했다.

       

      맨유는 감독 교체 이후 가파른 상승세를 타고 있다. 22일 카디프시티전 이후 리그에서 5연승을 기록하고 있는 맨유는 지난 13일 리그 3위 토트넘까지 물리쳤다. 이런 상황에서 리그 13위 브라이턴이 맨유를 상대로 선전하기란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리그 7경기에서 1승2무4패로 초라한 성적을 기록하고 있는 중위권의 브라이턴은 지난 2018년 8월 19일 펼쳐진 양팀의 맞대결에서도 2-3으로 패해 열세를 보이고 있다.

       

      더불어 리그 7위를 기록하고 있는 왓포드도 65.77%의 표를 얻어 승리 가능성을 높였다. 왓포드를 상대하는 번리는 15.21%의 투표율을 기록했고, 나머지 19.01%는 양팀의 무승부를 전망했다. 

       

      ▲라리가, 홈경기 치르는 레반테, 레알베티스 승리 예상…19일(토) 오후 9시20분 마감

       

      라리가에서는 안방경기를 치르는 팀들의 승리 가능성이 높게 예측됐다. 먼저 바야돌리드를 상대하는 레반테는 59.14%의 지지를 받아 라리가 팀들 중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이어 지로나를 불러들이는 레알베티스와 세비야와 맞붙는 레알마드리드도 58.68%와 56.87%로 과반이 넘는 투표율을 기록했다. 반면, 셀타데비고-발렌시아전과 비야레알-아틀레틱빌바오전은 양팀의 무승부 예측이 각각 39.73%와 37.98%로 가장 높게 나타나 가장 승부 예측이 힘든 경기로 집계됐다.   

       

      이번 승무패 2회차는 오는 19일(토) 오후 9시20분에 발매를 마감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결과를 공식 발표한다.

       

      young0708@sportsworldi.com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