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12-24 13:39:26, 수정 2018-12-24 13:39:26

    [카드뉴스] "당신에게 이제 남은 시간은 일주일뿐입니다"


    • 원인도 모르는 희귀병을 진단 받은 것도 모자라 일주일짜리 시한부 선고까지 받은 여성이 있습니다. 그러나 그는 선고 받은 시한부를 번복하며 의사들의 예상을 뒤엎고 기적처럼 살아갑니다. 남들보다 특별한 서른 살을 맞이한 이 여성의 이야기, 들어보실래요?

      손유빈·양혜정 기자 nattobin@segye.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