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10-12 11:15:54, 수정 2018-10-12 13:52:57

    프로농구 SK, 1인 구단 방송 + VR 중계

    •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프로농구 서울 SK나이츠 프로농구단(단장 윤용철)가 다가오는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개막을 맞아 새로운 방식의 1인 구단 방송을 진행한다.

       

      개그맨 김범용이 진행하는 1인 구단 방송은 SK 브로드밴드 옥수수(oksusu)를 통해 방송되며, 기존의 중계와는 다르게 SK팬만을 위한 김범용의 편파방송, 팬과의 현장 인터뷰, 댓글 이벤트 등을 통해 예매권, 사인볼 등 다양한 경품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SK브로드밴드는 옥수수(oksusu)를 통해 이번 시즌 가상현실(VR) 중계방송을 선보인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VR 중계는 기존 스포츠 VR영상과 다르게 양쪽 골대 밑과 센터라인에 위치한 180도 광각 VR 카메라를 이용해 촬영된 영상을 제공함으로써 몰입감 높은 최고 수준의 영상을 제공할 예정이다.

       

      구단 측은 "SK브로드밴드는 2019년 본격 서비스를 앞둔 5G(5세대 이동통신)에 최적화된 스 포츠 콘텐츠를 기반으로 중계 시청 및 이용방식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며 "이번에 개막하는 프로농구뿐만이 아니라 2018 LPGA KEB 하나은행 챔피언십과 2018 프로야구 플레이오프에서도 다양한 VR 중계방송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young0708@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