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9-12 16:35:18, 수정 2018-09-12 16:35:19

    김인태, 향년 88세로 별세…유족은 배우 김수현

    •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배우 김인태가 별세했다. 향년 88세.

       

      김인태는 12일 경기 용인시 기흥구의 한 요양병원에서 사망했다. 사인은 전립선암과 파킨슨병 근무력증 등 합병증이다. 유족으로는 아내 백수련과 아들 김수현이 있다.

       

      김수현 소속사 돋움엔터테인먼트는 "김수현이 현재 대전 공연 중이었는데 부친상을 당했다. 암으로 요양병원에서 사망하신 터라 아직 빈소 등은 정하지 못한 상태로 알고 있다. 장례식장으로 모시려 하고 있다"고 밝혔다.

       

      1930년생인 김인태는 1954년 연극 배우로 데뷔, 드라마 '전원일기' '제4공화국' '태조왕건' '명성황후' '발리에서 생긴일' 등에 출연하며 왕성한 활동을 벌였다. 그러나 2007년 암 투병으로 힘든 시기를 보냈다.

       

      cccjjjaaa@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