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9-11 10:39:08, 수정 2018-09-11 10:39:09

    롯데, 11일 두산전부터 최동원 데이 및 메모리 시리즈 개최

    • [스포츠월드=이재현 기자]롯데가 11일부터 14일까지 열리는 두산, KIA와의 홈 4연전에 메모리 시리즈를 개최하고 마지막 날인 14일, 최동원 데이를 진행한다.

       

      메모리 시리즈는 올드팬들의 추억을 자극할 클래식 컨셉 이벤트다. 롯데는 80~90년대 각종 이미지와 영상을 경기 중 선보일 예정이며 과거 선수단 라인업으로 전광판 퀴즈를 진행한다.

       

      메모리 시리즈 기간 선수단은 올드 유니폼을 착용한다. 두산과의 2연전에 챔피언 원정을, KIA와의 경기에 챔피언 홈 유니폼을 입는다. 선수들이 이날 착용한 유니폼은 친필 사인을 더 해 추후 온라인 경매를 하고 수익금을 유소년야구단 발전기금으로 전달할 계획이다.

       

      14일은 故최동원 선수의 7주기를 추모하는 의미로 추모식을 포함한 최동원 데이를 진행한다. 추모식은 경기 전 오후 4시 사직야구장 광장에 있는 최동원 동상 앞에서 김창락 대표이사와 이윤원 단장, 주장 이대호 선수가 참석 가운데 열린다.

       

      swingman@sportsworldi.com 사진=OSEN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