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9-10 10:03:20, 수정 2018-09-10 10:57:12

    ‘독전’의 그 배우 이주영, ‘대단한 단편영화제’ 사회자 발탁

    •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배우 이주영이 제12회 ‘대단한 단편영화제’의 사회자로 선정됐다.

       

      매해 새로운 매력의 단편영화들을 발굴하며 통통 튀는 뉴페이스를 발견하는 재미를 선사하는 ‘대단한 단편영화제’. 영화를 사랑하는 모든 이들이 즐길 수 있는 축제로 자리매김한 대단한 이 영화제가 올해 역시 대단한 심사위원단과 함께 다채로운 작품들로 꾸려진 프로그램을 발표한 가운데, 9월 13일에 열릴 개막식을 함께할 사회자로 배우 이주영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주영은 ‘대단한 단편영화제’와 특별한 인연이 있어 더욱 눈길을 끈다. 2015년 ‘몸 값’으로 제10회 영화제에서 대단한 배우상, 관객상 제목상 그리고 관객상 작품상까지 휩쓸며 ‘대단한’ 신예로 눈길을 사로잡았던 것.

       

      이후 ‘그것만이 내 세상’ ‘걸스 온 탑’, tvN 드라마 ‘라이브’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 스펙트럼을 넓혔으며 올해 이해영 감독의 ‘독전’에서 배우 김동영과 함께 농아 남매로 분해 마약 제조 전문가 연기를 완벽히 소화해내며 관객들에게 제대로 눈도장을 찍었다. 독보적인 존재감을 뽐내며 강렬한 인상을 남긴 이주영 배우는 10월 개봉예정인 영화 ‘미쓰백’에도 출연을 확정하며 또 한 번의 스크린 접수를 기대케 했다. 또한 주연으로 참여한 문지원 감독의 단편 ‘코코코 눈!’이 올해 제12회 대단한 단편영화제에서 단편경쟁섹션에서 상영예정으로, 이주영이 또 한 번의 수상을 거머쥘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특히 15일에는 감독특별전-이옥섭 상영 후 이옥섭 감독과 이주영 배우가 함께하는 GV가 진행되며, 16일에는 배우특별전-구교환 상영 후 구교환 배우의 GV에 ‘잉투기’ ‘서울연애’ ‘얼굴들’ 등 수많은 작품에서 활약하며 ‘양치기들’로 제4회 들꽃영화상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박종환 배우가 모더레이터로 특별참석하여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박종환은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올해의 배우상과 시민평론가상을 수상하기도 한 영화계 보석 같은 배우로, 그의 영화를 향한 남다른 시선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제12회 ‘대단한 단편영화제’는 오는 13일부터 19일까지 일주일간 홍대에 위치한 KT&G 상상마당 시네마에서 개최된다.

       

      cccjjjaaa@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