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9-09 18:58:26, 수정 2018-09-09 18:58:26

    KLPGA-삼천리 투게더 꿈나무 대회 2018 성료…이정현, 지난해 이어 2연패

    • [스포츠월드=강민영 선임기자] 지난 4일부터 나흘간 전북 군산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KLPGA-삼천리 투게더 꿈나무 대회 2018’이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KLPGA와 삼천리가 2015년부터 우수 여자 아마추어 골퍼의 육성과 발전을 위해 공동 주최한 꿈나무 대회의 초등부 우승은 3언더파 141타(72-69)로 이정현(12)이 지난해에 이어 2연패를 달성했다.

       

      3라운드로 치러진 중등부와 고등부에서는 6언더파 210타(69-68-73)를 기록한 김민별(14)과 13언더파 203타(66-67-70)를 친 정시우(17)가 각각 차지했으며, 각 부문 우승자를 비롯한 상위권 선수에게는 장학금과 다양한 부상이 주어졌다.

       

      고등부 및 중·고등부 통합 우승을 차지한 정시우는 “항상 전국 대회에 출전하면 우승 문턱에서 실수가 나와 아쉬웠는데, 이번 대회에서 그런 징크스를 뛰어넘고 우승해서 기분이 정말 좋다. 앞으로 더 잘 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 같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2018년 국가 상비군으로 선발돼 활동 중인 현세린(17)과 손예빈(16)이 통합 성적 2위(11언더파 205타)와 3위(9언더파 207타)를 각각 기록하며 ‘정규투어 추천 자격’을 얻었다.

       

      mykang@sportsworldi.com

      KLPGA_고등부 정시우, 중등부 김민별, 초등부 이정현(왼쪽부터). KLPGA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