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9-09 19:15:13, 수정 2018-09-09 19:15:13

    윤박, 이경영 젊은 시절 연기한다

    tvN '나인룸' 특별출연
    소시오패스로 파격변신
    • 배우 윤박이 tvN 새 토일드라마 ‘나인룸’에 특별출연 한다.

       

      ‘나인룸’은 희대의 악녀 사형수 ‘장화사’와 운명이 바뀐 변호사 ‘을지해이’ 그리고 운명의 열쇠를 쥔 남자 ‘기유진’의 인생리셋 복수극이다. 김해숙, 김희선, 김영광, 이경영 등 쟁쟁한 배우들이 캐스팅 돼 2018년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극중 윤박은 이경영이 맡은 ‘기산’의 젊은 시절을 연기한다. 기산은 장화사(김해숙)를 이용해 새로운 인생을 얻은 인물로, 목적을 달성하자 장화사를 완벽히 내치고 과거의 비밀을 감추며 살아간다. 윤박은 기산의 소시오패스적 성향이 드러나는 젊은 시절을 그리며 화끈한 연기 변신을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과거부터 현재까지, 30년 넘게 이어진 악연의 시작점을 그리며 짧고도 임팩트 있는 연기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앞서 공개된 촬영 스틸컷을 통해 외모부터 분위기까지 확 바뀐 윤박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1970년대를 배경으로 하는 만큼 복고풍으로 변신한 윤박의 외형이 눈길을 끈다. 사진 속 그는 사랑하는 사람과 데이트를 하는 듯 놀이동산의 회전목마를 타고 행복한 미소를 지어보였다.

      이처럼 평범해 보이는 윤박이 온 나라를 떠들썩하게 한 ‘장화사 독극물 살인사건’과 어떤 연관이 있을지, 사건의 전말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9월 첫 방송 예정.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tvN ‘나인룸’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