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9-02 20:27:46, 수정 2018-09-02 20:27:45

    ‘오뚜기’ 박부원, 일본 시니어투어 첫 승 신고…고마쓰 오픈 2018 우승

    • [스포츠월드=강민영 선임기자] ‘오뚝이’ 박부원(53)이 일본 시니어투어 대회 ‘고마쓰 오픈 2018’(총금 6000만엔,우승상금 1200만엔)에서 정상에 오르며 일본 시니어투어 첫 승을 신고했다.

       

      지난 달 30일부터 1일까지 일본 이시카와현 코마츠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본 대회 마지막 날 박부원은 버디5개와 보기 1개를 묶어 4언더파 68타를 적어내며 최종합계 15언더파201타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박부원의 우승은 올 시즌 일본 시니어투어 무대에서 한국 선수가 기록한 첫 승이다. 또한 2017년 대회에서 우승한 김종덕(57)에 이어 2년 연속 같은 대회의 우승컵을 한국 선수가 차지하는 쾌거를 만들어 내기도 했다.

       

      박부원은 경기 후 “일본 시니어투어에서 고대하던 우승을 이뤄내 기쁘다. 이번 시즌 목표가 일본 시니어투어 무대에서 첫 승을 하는 것이었고 목표를 달성했다. 이제는 시즌2승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2017년 일본 시니어투어 무대에 데뷔한 박부원은 이번 우승으로 일본 시니어투어 상금랭킹 4위(1794만7150엔)으로 올라섰다.

       

      1992년 KPGA 투어 프로(정회원) 자격을 획득한 박부원은 2006년 ‘메리츠 솔모로오픈’에서 우승하며KPGA 코리안투어 통산 1승을 기록했다. 당시 당뇨병으로 인슐린 주입기를 허리에 차고 우승컵을 품에 안은 장면은 ‘오뚝이 샷’의 애칭을 남기며 큰 화제를 낳기도 했다. 2015년11월에는 ‘KPGA 코리안투어 QT’에 응시해 지천명을 넘긴 나이에 합격하는 저력을 보였다.

       

      2018 시즌KPGA 챔피언스투어 ‘탐진솔라/취영루 시니어오픈’에서 우승하며 올 시즌 한국과 일본 양국에서 각각1승씩 거둔 박부원은 이번 대회 우승으로 개인 통산 5승(KPGA코리안투어 1승, KPGA 챔피언스투어 3승, 일본 시니어투어 1승)째를 수확했다.

       

      한편 디펜딩 챔피언 김종덕은 최종합계 8언더파 207타 공동 6위로 대회를 마쳤다.

       

      mykang@sportsworldi.com

      2018년 KPGA 챔피언스투어 '탐진솔라 취영루 시니어오픈'에서 우승한 박부원. KPGA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